기사최종편집일 2024-04-20 13:39
연예

이대호, 다이어트 후 요요? "2kg 감량→5kg 쪄" (토밥좋아)

기사입력 2024.02.16 13:56 / 기사수정 2024.02.16 13:56



(엑스포츠뉴스 정민경 기자) 이대호가 새해 기념 다이어트에 도전했다고 고백한다.

17일 방송되는 티캐스트 E채널 '토요일은 밥이 좋아'(이하 '토밥좋아')에서는 새해 다짐으로 다이어트에 성공했으나 '토밥좋아' 촬영 1회 만에 무너진 이대호의 모습이 공개된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는 서울 천호동 3味(맛)을 찾아 떠난 토밥즈 4인의 여정이 펼쳐졌다.

이날 토밥즈의 뉴 빅보이 이대호는 새해 다짐으로 다이어트를 선언했다.

그럼에도 멤버들은 핫플 맛집부터 골목 사이사이 감춰져 있던 로컬 맛집까지 강동구 천호동의 숨은 맛집을 찾아 복어 코스 요리, 사골 칼국수 등을 맛봤다.



해가 내려앉은 어두운 저녁, 멤버들은 마지막 식사를 하기 위해 이동했다.

천호동의 마지막 맛은 바로 압도적인 비주얼을 자랑하는 돈마호크. 입 안 가득 육즙이 팡팡 터지는 숙성 뼈 등심 구이는 굽는 방법에 따라 소고기와 비슷한 맛이 난다고 알려져 있다.

고기를 맛본 현주엽은 "우리가 알던 뼈 등심의 맛이 아니다"라며 감탄했고 "퍽퍽하다 생각했는데 목살 보다 훨씬 부드럽다"라고 연신 먹방을 이어갔다.

고기와 맥주를 연달아 마시며 감탄사를 남발하던 이대호는 "새해 다이어트로 2kg 빼고 왔는데, 지금 한 5kg 찐 느낌이다"라고 밝혀 웃음을 자아냈다.

이대호의 새해 다이어트 결심이 성공할 수 있을지는 17일 오후 5시 '토요일은 밥이 좋아'에서 확인할 수 있다.

사진=티캐스트 E채널

정민경 기자 sbeu3004@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