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4-24 00:24
연예

‘사랑의 불시착’ 월드투어 시작…日 첫 공연 전석 매진 ‘돌풍’

기사입력 2024.02.16 11:04



(엑스포츠뉴스 김현정 기자) 뮤지컬로 재탄생한 작품 ‘사랑의 불시착’이 일본 첫 공연에서 전석 매진을 기록했다.

월드투어를 시작한 뮤지컬 ‘사랑의 불시착’이 지난 8일 일본 도쿄 유라쿠쵸 요미우리 홀에서 개막한 가운데, 첫 회 전석 매진으로 시작해 관객들의 n차 관람이 이어지면서 남은 공연들도 전석 매진을 기록했다.

뮤지컬 ‘사랑의 불시착’ 도쿄 공연은 글로벌 판권을 가지고 있는 에이투지엔터테인먼트와 아스틴카멜(구 T2N미디어)이 일본 최대 민영 방송국인 일본 후지 TV와 함께 기획·제작하고 있다. 배우 현빈·손예진 주연의 한국 드라마 ‘사랑의 불시착’을 원작으로 한다.

공연을 주관하는 에이투지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일본 관객분들의 큰 사랑과 응원에 너무나 감사하고 놀라고 있다”며, “더 좋은 작품을 만들기 위해 배우와 스태프 모두 최선을 다하고 있다”고 밝혔다.



도쿄 공연에는 보이그룹 아스트로 멤버 윤산하와 진진, 더보이즈 멤버 상연이 뮤지컬 첫 데뷔로 출연하며, 국내 초연에 참여했던 한승윤과 허규가 각각 리정혁과 조철강 역으로 함께한다.

영화·연극·뮤지컬부터 음악까지 다재다능한 실력을 지닌 배우 김려원과 뮤지컬 ‘영웅’, ‘드라큘라’, ‘메피스토’ 등에서 사랑 받은 배우 린지가 참여한다.

뮤지컬 ‘사랑의 불시착’은 패러글라이딩 사고로 북한에 불시착한 재벌 상속녀 윤세리와 그녀를 숨기고 지키다 사랑하게 되는 북한 장교 리정혁을 중심으로 두 사람과 얽힌 영국국적 사업가 구승준, 평양 최고급 백화점 사장의 외동딸 서단까지 네 사람의 가슴 시린 러브스토리다.

사진= 에이투지엔터테인먼트

김현정 기자 khj3330@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