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2-24 12:06
연예

'내남결' 박민영♥나인우 첫 키스…이이경, 송하윤에 "우리 결혼할까" [종합]

기사입력 2024.01.30 22:08 / 기사수정 2024.01.30 22:08



(엑스포츠뉴스 이이진 기자) '내 남편과 결혼해줘' 박민영이 나인우에게 진심을 고백했다.

30일 방송된 tvN 월화드라마 '내 남편과 결혼해줘'(이하 '내남결') 10회에서는 강지원(박민영 분)과 유지혁(나인우)이 키스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강지원은 상견례 자리에서 파혼을 선언했고, 박민환과 회사에서 마주치자마자 뺨을 세 차례 때렸다. 강지원은 팬티를 꺼냈고, "이건 누구 거야? 네 차에서 나왔던데"라며 회사 사람들 앞에서 바람피운 사실을 폭로했다.

박민환은 "너는 왜 남의 차를 함부로 뒤지고 지랄이야"라며 당황했고, 강지원은 "어디서 바람난 새끼가 큰소리야"라며 쏘아붙였다.



특히 박민환과 바람을 피운 사람이 정수민이라는 사실이 밝혀졌다. 정수민은 강지원의 이름으로 인터넷에 글을 올렸고, 이를 본 부부는 U&K 건물 로비에서 난동을 피웠다.

강지원은 자필로 쓴 글을 보고 정수민의 짓이라는 것을 눈치챘다. 강지원은 정수민을 붙잡았고, 핸드폰의 잠금을 풀고 자신의 이름으로 올린 글을 찾아냈다. 결국 정수민은 부부에게 사과했고, "지원아 미안해. 그래도 나 용서해 주면 안 돼? 나 지금 너 없으면 안 돼. 지원아 나 임신했어"라고 털어놨다.

이후 정수민은 집으로 찾아온 박민환에게 "그래도 나는 결국엔 지원이가 내 편 들어줄 거라고 생각했는데. 화가 나서 내 문자 씹고 못 본 척하는 거야 그럴 수 있지만 사람들이 나한테 심하게 대하는 거 보면 당연히 내 편 들어줄 줄 알았는데. 항상 그랬었는데. 좀 이상해도 아닌 것 같아도 화가 났더라도 그래도 지원이는 결국 나 다 용서해 주고 이해해 줬었는데"라며 하소연했다.

박민환은 "이젠 내가 너한테 그런 사람이 되어야 할 때인 것 같아. 너 이제 강지원한테서 졸업해. 뭐 둘이 연애하냐? 우리 둘 다 강지원 놓자. 우리 둘만 생각하자고. 우리 결혼할까. 내가 너한테 모진 말 하면서 정도 떼어보려고 했는데 난 너밖에 없는 것 같아. 우리 오늘보다는 내일이 더 좋은 가족이 될 거야. 약속할게"라며 청혼했다.



또 강지원은 백은호(이기광)와 데이트를 했고, 유지혁을 향한 자신의 마음을 깨달았다. 강지원은 유지혁을 만났고, "저 사실 오늘 은호랑 데이트했어요. 제 첫사랑. 그리고 절 좋아한다고 했고. 전 단 한 번도 제 마음에 솔직해 본 적이 없어요. 저 이번에 솔직해져 볼래요. 은호랑 있을 때 자꾸 다른 사람이 생각났어요. 내가 다 안다고 생각했지만 전혀 몰랐던 사람. 아마 지금도 모르는 게 훨씬 많을 사람. 그치만 나만 알 수 있는 사람. 그리고 나를 가장 많이 아는 사람"이라며 진심을 전했다.

강지원과 유지혁은 키스를 나누며 서로의 마음을 확인했다.

사진 = tvN 방송 화면

이이진 기자 leeeejin@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