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7-26 02:00
연예

'노량: 죽음의 바다' 김한민 감독·서경덕 교수 GV 개최…영화 속 역사 이야기

기사입력 2024.01.05 13:34 / 기사수정 2024.01.05 13:34



(엑스포츠뉴스 윤현지 기자) 영화 '노량: 죽음의 바다'가 김한민 감독과 서경덕 교수와 함께하는 GV를 개최한다.
 
오는 10일 '노량: 죽음의 바다'의 김한민 감독과 서경덕 교수의 관객과의 대화 일정이 확정됐다. 한국과 바른 역사를 알리는 데 앞장서 온 서경덕 교수와 함께하는 만큼 '노량: 죽음의 바다'에 담겨 있는 역사 속 이야기를 전하며 관객들의 이해의 폭을 넓혀줄 것으로 예상된다. 



10년의 여정을 통해 이순신 3부작 프로젝트를 완성한 김한민 감독 역시 준비 과정과 비하인드에 관해 진솔하고 깊이 있는 대화를 나누며 관객들에게 잊지 못할 시간을 선사할 예정이다.

'노량: 죽음의 바다'는 임진왜란 발발 후 7년, 조선에서 퇴각하려는 왜군을 완벽하게 섬멸하기 위한 이순신 장군의 최후의 전투를 그린 전쟁 액션 대작. 현재 극장 상영 중이다.
 
사진=엑스포츠뉴스 DB, 롯데엔터테인먼트, 에이스메이커무비웍스

윤현지 기자 yhj@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