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7-24 02:30
연예

"눈 앞트임 다시 막아"…강예원, 거침없는 성형+이상형 고백 [종합]

기사입력 2024.01.05 11:50



(엑스포츠뉴스 명희숙 기자) 배우 강예원이 성형에 대해 거침없이 고백했다.

4일 탁재훈 유튜브 '노빠꾸'에는 '강예원, 천만 뷰 오구라 유나를 이겨보고 싶은 천만 영화배우'라는 영상이 게재됐다.

이날 강예원은 탁재훈과 남다른 인연을 언급했다. 그는 "콘서트 장에 갔다. 사실 오빠 콘서트가 궁금한 건 아니고 친한 언니가 너무 좋아해서 데려간 것"이라며 "인사를 하러 갔는데 저에게 '얼굴이 많이 변하셨어요'라고 하더라. 기분이 상해서 뒷풀이도 안 갔다"고 했다. 

강예원은 "그 말이 너무 상처였다. 제가 의외로 소심하다"고 했다. 



이어 강예원은 과감하게 앞트임 성형사실을 밝혔다. 그는 "아는 사람이 싸이월드 과거 사진을 보면서 이때가 괜찮다고 하더라. 예전이랑 달라진게 앞트임을 했었던 거다"라고 했다.

강예원은 "(앞트임 한 지)꽤 됐다. 여기만 막은 상태"라며 현재는 앞트임을 막는 성형을 했다고 덧붙여 눈길을 끌었다. 

또한 강예원은 연애에 대해서도 솔직한 화법으로 주목받았다. 신규진은 "원래 술을 못 마시는데 남자랑 둘이 있으면 마신다고 들었다"고 했고, 강예원은 이를 인정하며 '좋아하는 사람과 둘이 있을 때 민망하지 않냐. 저는 술을 못마시는데 마신다"고 했다.



탁재훈은 신규진과 소개팅으로 만나면 술 마실거냐고 물었고, 강예원은 "몸이 좀 안 좋다. 상대 안 한다는게 아니라 호감 있는 사람하고만 마신다"고 선을 그어 웃음을 자아냈다.

또한 강예원은 나쁜 남자를 만나지 않는다고. 그는 "끼가 많고 여자를 좋아할 거 같고 술을 좋아하는 남자다. 저는 술 좋아하는 남자는 안 만난다"며 "술 좋아하면 실수를 하고 여자를 좋아한다. 지하를 좋아하고 여자끼고 그런다"고 나쁜 남자를 정의했다. 

이어 탁재훈은 '남자 앞에서 거짓으로 운 적 있냐'고 물었고, 강예원은 "남자가 울었음 울었지 내가 왜 우냐"며 "전 그 정도로 남자한테 구걸하지 않는다"고 당찬 모습을 보였다. 

사진 = 유튜브 '노빠꾸탁재훈' 

명희숙 기자 aud666@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