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2-22 12:20
연예

김유정X송강 '마이 데몬', 인물관계도 공개…'캐릭터 맛집' 예고

기사입력 2023.11.22 09:44



(엑스포츠뉴스 이창규 기자) ‘마이 데몬’이 역대급 비주얼의 로맨틱 코미디 탄생을 예고한다.

24일 첫 방송되는 SBS 새 금토드라마 ‘마이 데몬’ 측은 22일, 유쾌한 웃음과 쫄깃한 텐션을 빚어낼 ‘캐릭터 맛집’ 인물관계도를 공개했다. 도도희(김유정 분), 구원(송강)과 얽히며 극의 재미를 배가할 다채로운 캐릭터 플레이가 기대감을 높인다.

‘마이 데몬’은 악마 같은 재벌 상속녀 도도희와 한순간 능력을 잃어버린 악마 정구원이 계약 결혼을 하며 벌어지는 판타지 로맨틱 코미디다. 유한한 행복을 주고 지옥으로 이끄는 악마와의 계약. 달콤하지만 위험한 악마와의 ‘영혼 담보’ 구원 로맨스가 차원이 다른 설렘을 선사한다. 무엇보다 김유정, 송강, 이상이, 김해숙, 조혜주, 김태훈, 조연희, 이윤지, 강승호, 서정연, 허정도 등 믿고 보는 배우들의 빈틈없는 시너지로 시청자들의 마음을 홀린다.

그런 가운데 공개된 인물관계도는 개성 충만한 배우들의 캐릭터 열전을 기대케 한다. 도도희의 ‘미래 그룹 패밀리’부터 ‘악마’ 구원의 ‘선월재단’, 여기에 베일에 가려진 캐릭터들의 관계성까지, 이들이 도도희와 구원의 달콤살벌 로맨스에 어떤 변수로 작용할지 궁금증을 높인다.

먼저, ‘미래 F&B’ 대표 도도희를 중심으로 얽힌 인물들에 이목이 집중된다. 도도희와 피 한 방울 섞이지 않은 가족 ‘미래 家’의 면면이 흥미진진하다. 도도희가 누구보다 의지하는 ‘미래 그룹’ 회장 주천숙(김해숙)을 필두로, 그의 믿을 구석 없는 자식들이 눈길을 끈다. 주천숙의 첫째 아들 노석민(김태훈), 그의 아내 김세라(조연희), 주천숙의 둘째 딸 노수안(이윤지), 노석민과 김세라의 외아들 노도경(강승호), 노수안의 천방지축 쌍둥이 아들 오스틴(박도윤), 저스틴(강다온)까지 주천숙 회장의 후계자 자리를 두고 각자의 욕망을 숨긴 채 도도희와 대립 구도를 펼치는 이들의 속내에 관심이 쏠린다.

이들 사이 주천숙의 조카이자, ‘미래 투자’ 엘리트 대표 주석훈(이상이)도 시선을 사로잡는다. 든든한 조력자로 도도희가 주천숙의 가족 중 유일하게 동질감을 느끼는 인물. 이와 함께 도도희의 전담 비서 신비서(서정연 분)와 ‘미래 F&B’ 홍보팀 직원들의 모습도 흥미롭다. 까칠한 ‘악마력’을 지닌 대표 도도희지만, 그를 향한 남다른 애정을 드러내며 ‘깨알’ 웃음을 터트린다고.

전통의 ‘선월재단’ 이사장을 지내고 있는 ‘악마’ 구원과 얽힌 이들의 비범한 존재감도 호기심을 자극한다. ‘선월재단’의 무용수 진가영(조혜주)과 실장 박복규(허정도)는 구원과 특수한 관계로 묶인다. 구원을 만나 구원받았다고 여기는 자칭 ‘반려인간’ 진가영은 구원과 붙어 다니는 도도희를 못마땅히 여긴다. 진가영의 아슬아슬한 행보가 도도희, 구원의 로맨스에 어떤 변수를 불러일으킬지 궁금해진다. 박복규는 구원과의 전생을 기억하는 200년 전 ‘악마’ 구원의 첫 번째 계약자로 또 다른 범상치 않은 관계성을 짐작게 한다.

마지막으로 베일에 가려진 인물들의 등장도 기대감을 증폭시킨다. 특히, 길거리 위의 도박꾼 노숙자 노숙녀(차청화)의 존재가 심상치 않다. 정신이 오락가락하는 듯 보이는 그는 어느샌가 도도희와 구원의 곁을 맴돌기 시작한다고. 과연 어딘가 묘한 그의 정체는 무엇일지 궁금증이 쏠린다.

한편, SBS 새 금토드라마 ‘마이 데몬’은 ‘7인의 탈출’ 후속으로 24일 오후 10시 첫 방송된다.

사진= 스튜디오S·빈지웍스

이창규 기자 skywalkerlee@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