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4-15 06:08
스포츠

비 멈춘 잠실구장, LG 시즌 '첫 매진'…2만3750석 꽉 찼다

기사입력 2023.04.29 18:25 / 기사수정 2023.04.29 18:29

박윤서 기자


(엑스포츠뉴스 잠실, 박윤서 기자) LG 트윈스와 KIA 타이거즈의 주말 경기가 펼쳐지고 있는 잠실야구장이 팬들의 함성과 열기로 가득찼다. LG가 시즌 첫 매진을 기록했다.

LG와 KIA는 29일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2023 신한은행 SOL KBO리그 시즌 2차전을 치르고 있다.

인기 구단 간의 맞대결로 많은 이목이 쏠렸던 잠실 KIA-LG전은 경기 시작 전 흐린 날씨에도 구름 관중이 몰렸고, 경기 시작 후 매진을 달성했다.

LG 관계자는 "오후 5시 43분 기준으로 2만 3750석이 매진됐다"라고 전했다. 이로써 LG가 올 시즌 처음 홈 경기에서 매진을 기록했다.

잠실 경기는 KIA가 4회초 현재 5-0으로 앞서 있다.

사진=엑스포츠뉴스DB

박윤서 기자 okaybye@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