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6-20 01:18
연예

안효섭X이성경, 첫 회부터 위기…위급상황 무슨 일? (낭만닥터 김사부3)

기사입력 2023.04.27 09:11

최희재 기자


(엑스포츠뉴스 최희재 기자) ‘낭만닥터 김사부3’ 안효섭, 이성경이 첫 방송부터 위기를 맞이한다.

오는 28일 첫 방송되는 SBS 새 금토드라마 ‘낭만닥터 김사부3’는 지방의 초라한 돌담병원을 배경으로 벌어지는 ‘진짜 닥터’ 이야기를 그린 드라마다. 메가 히트를 기록한 시즌1과 시즌2 흥행에 힘입어 3년 만에 시즌3를 선보이며, 다시 한번 ‘낭만 열풍’을 예고한다.

대망의 첫 방송을 하루 앞두고 ‘낭만닥터 김사부3’ 제작진은 비상 상황을 맞은 돌담즈의 스틸컷을 공개해 관심을 집중시킨다. 돌담병원이 아닌 장소에 흩어져 있는 이들의 모습이 과연 어떤 상황일지 궁금증을 높인다.

공개된 스틸컷 속 GS전문의 서우진(안효섭 분), 전담간호사 박은탁(김민재), EM전문의 정인수(윤나무)는 긴급하게 의료 지원을 나간 모습이다. 그들의 심각한 표정이 환자의 상태가 예상보다 더 위급한 상황임을 짐작하게 한다.



CS전문의 차은재(이성경)는 돌담병원에 새로 들어온 후배 GS전공의 3년차 장동화(이신영)와 함께 어둠이 짙게 깔린 장소에 도착한 모습이다.

서우진과는 다른 곳에서 차은재는 어둠 속을 샅샅이 뒤지며 누군가를 찾고 있다. 차은재가 밤길을 헤치며 이토록 애타게 찾는 이는 누구일지 호기심을 자극한다.

무엇보다 병원에서 급히 나온 듯 외투만 걸쳐 입은 돌담즈의 모습이 첫 회부터 긴박감 넘치는 전개를 예고한다. 이러한 돌담즈의 비상 상황 속 김사부(한석규)의 모습은 보이지 않아, 김사부의 첫 등장을 향한 궁금증 역시 커진다.

제작진은 “긴급한 상황에 처한 돌담즈의 모습으로 시즌3의 문을 강렬하게 열 예정이다. 첫 회부터 눈을 뗄 수 없게 만드는 시즌3의 이야기, 안방극장을 집중시킬 돌담즈의 등장과 활약을 기대해달라”고 덧붙였다.

한편, ‘낭만닥터 김사부3’는 오는 28일 오후 10시 첫 방송된다.

사진=SBS ‘낭만닥터 김사부3’

최희재 기자 jupiter@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