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2-25 00:55
연예

블랙핑크, 11만 명 모인 日 도쿄 돔 공연…압도적 티켓 파워

기사입력 2023.04.10 11:13



(엑스포츠뉴스 이슬 기자) 그룹 블랙핑크가 도쿄 돔을 팬들의 함성으로 가득 채우며 일본 내 막강한 인기를 입증했다.

블랙핑크는 지난 8일, 9일 양일간 일본 도쿄돔에서 'BLACKPINK WORLD TOUR [BORN PINK] JAPAN'을 개최했다. 2019년 월드투어 'IN YOUR AREA' 이후 약 3년 4개월 만에 도쿄에서 열린 이번 블랙핑크의 공연은 이전 대비 2배 이상 커진 규모로 기획됐다.



티켓은 역대급 경쟁률 속 전석 매진을 기록했고 공연 전날 오픈한 시야제한석까지 매진됐다. 일주일 전부터 도쿄 중심가 시부야에서 열린 팝업스토어도 방문객들로 문전성시를 이뤘다. 이렇게 예열 된 분위기 속 공연장에는 양일간 총 11만 명 관객이 운집해 블랙핑크의 압도적 티켓 파워를 실감케 했다.

블랙핑크는 여느 때보다 열정적인 오프닝으로 팬들의 기대에 화답했다. 팬들의 환호성과 함께 등장한 이들은 'How You Like That' 'Pretty Savage' '휘파람' 등 강렬한 퍼포먼스로 에너지를 끌어올렸다. 이어 'Shut Down'을 비롯해 Kill This Love' '뚜두뚜두 (DDU-DU DDU-DU)' 'Lovesick Girls' 등 히트곡을 선보였다.



단체뿐 아니라 멤버별 매력이 돋보이는 솔로 무대가 공연장을 한층 더 뜨겁게 달궜다. 지수, 제니, 로제, 리사 4명의 멤버들은 자신만의 독보적인 아우라와 음악 색깔이 녹아든 퍼포먼스로 드넓은 도쿄돔을 압도했다.

특히 지수는 지난 3월 발매한 솔로 앨범 'ME'의 타이틀곡 '꽃(FLOWER)' 라이브 무대를 최초로 선보였다. 지수 고유의 매력, 댄서들과 함께 펼치는 압도적인 군무, 곡의 테마를 극대화하는 화려한 연출이 한데 어우러져 열렬한 호응을 끌어냈다.

한편 블랙핑크는 최근 약 150만 명을 동원하는 K팝 걸그룹 최대 규모 월드투어를 진행 중이다. 작년 7개 도시 14회차의 북미 공연과 7개 도시 10회차 유럽 투어를 성황리에 마치고 최근 아시아로 향해 보다 많은 팬들과 만나고 있다. 오는 6월 3일~4일에는 교세라 돔 오카사에서 다시 한번 일본 팬들을 만난다. 티켓은 전석 매진됐으며 일본 최대 OTT 플랫폼 유넥스트(U-NEXT)를 통해 생중계될 예정이다.

사진=YG엔터테인먼트

이슬 기자 dew89428@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