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3-01 10:19
연예

'더 글로리 손명오' 김건우 "위로 10살 OK…이상형은 김다미" 실명 고백 (미우새) [전일야화]

기사입력 2023.04.10 08:00 / 기사수정 2023.04.10 10:25



(엑스포츠뉴스 이이진 기자) 배우 김건우가 김다미를 이상형으로 언급했다.

9일 방송된 SBS '미운 우리 새끼'(이하 '미우새')에서는 드라마 '더 글로리'에서 손명오 역으로 열연한 김건우가 게스트로 출연한 가운데 이상형을 밝힌 장면이 전파를 탔다.

이날 김건우는 '더 글로리' 출연 배우들과 대화하는 단체 채팅방이 있다고 말했고, "있다. 저희 실제로도 너무 친하고 각자 스케줄이 다름에도 불구하고 '언제 볼래?' 하면서 연락한다. 좋은 기사 나오면 먼저 공유해준다"라며 의리를 자랑했다.

서장훈은 "김은숙 작가님이 김건우 씨를 직접 픽을 했다더라"라며 감탄했고, 김건우는 "저는 몰랐다. 열심히 오디션 봐서 문을 닫고 들어온 줄 알고 있었다. 촬영이 끝나고 배우들이 모여서 코멘터리 영상을 찍었는데 그때 말씀을 해주셨다. '저는 이 친구'라고 하셨다더라. 다 끝나고 영상을 보고 알았다. 기쁘더라"라며 고백했다.



또 서장훈은 연애 스타일에 대해 "문자 보낼 때는 사실 종국이는 약간 상남자고 종민이는 귀여운 느낌이다. 건우 씨는 둘 중에 어떤 스타일이냐"라며 궁금해했다.

김건우는 "저는 되게 애교가 많다. 문자도 되게 자주 하고"라며 밝혔고, 서장훈은 "누나들하고 사귀었냐"라며 물었다. 김건우는 당황스러운 기색을 감추지 못했고, 누나도 있었다고 털어놨다.

신동엽은 "몇 살 연상까지 괜찮냐. 진짜 마음에 드는 사람이 있다면. 엄마보다만 어리면 된다거나"라며 질문했고, 김건우는 "엄마보다는 쉽지 않다. 10살은 괜찮을 것 같다"라며 못박았다.



더 나아가 김건우는 이상형에 대해 "좀 순한 사람. 화가 많지 않은 사람. (연예인 중에서는) 성격은 전혀 모르는데 이야기해도 되나. 김다미 씨"라며 김다미를 언급했고, 서장훈은 "물어보긴 했지만 설마 대답할 거라곤 생각 안 했다. 바로 대답을 해주셔서 감사하다"라며 너스레를 떨었다.

특히 김건우는 이상형에 대해 "자기만이 내는 고유의 소리가 있는 분. 의성어 같은 거. 의자에 앉을 때 '에큥' 이런다든지"라며 설명했고, 신동엽은 "앞으로 어디 가면 다들 '아이구. 아이구. 잉. 잉'"이라며 너스레를 떨었다.

사진 = SBS 방송 화면

이이진 기자 leeeejin@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