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6-21 17:39
게임

컴투스홀딩스, '제노니아' 리더 인터뷰 영상 공개…기대감 ↑

기사입력 2023.03.17 15:50

김수정 기자


(엑스포츠뉴스 김수정 기자) ‘제노니아’의 리더 인터뷰 영상이 공개됐다.

컴투스홀딩스(대표 이용국)는 지난 16일 MMORPG ‘제노니아’의 리더 인터뷰 영상을 공개하며 제노니아 시리즈 팬들과 MMORPG 유저들의 기대감을 높였다.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 공개한 인터뷰 영상에는 제노니아 개발을 총괄하고 있는 컴투스 박기성 본부장과 사업 및 운영을 총괄하는 컴투스홀딩스 남궁곤 이사가 전면에 나섰다. MMORPG로 재탄생하는 제노니아 이야기를 유저들에게 담백하게 설명한다.

두 리더는 ‘익숙함과 새로움이 공존하는 시나리오’, ‘차별화된 카툰 렌더링 그래픽’, ‘새로운 가능성에 도전하는 콘텐츠’, ‘유저 밀착형 운영 시스템’이라는 키워드를 중심으로 다양한 이야기를 풀어내고 있다.

익숙함과 신선함의 조화라는 제노니아의 강점을 토대로 기존 시리즈 팬들은 물론 MMORPG 장르를 좋아하는 유저층을 사로잡겠다는 포부다. 영상 말미에는 짧은 시네마틱 영상을 선보이며 전반적인 게임의 분위기를 맛볼 수 있도록 했다.

모바일 RPG 역사에 한 획을 그은 제노니아 시리즈는 총 7개 작품을 통해 글로벌 누적 6,300만 다운로드를 달성했다. 특히, ‘제노니아2’는 한국 게임 최초로 미국 애플 앱스토어에서 매출 1위를 기록하는 성과를 거뒀다.

‘제노니아’는 독창적인 비주얼과 매력적인 캐릭터 디자인은 물론 제노니아 시리즈의 스토리를 재해석한 방대한 시나리오로 차별화했다. 기사단과 기사단, 서버간 대규모 PvP 콘텐츠 ‘침공전‘ 등 임팩트 있는 경쟁 콘텐츠를 부각시키며, 유저들과 밀착하여 소통하는 게임 운영도 준비하고 있다.

제노니아의 개발은 ‘서머너즈 워’ 시리즈 등 대작을 선보인 컴투스가 담당하며, 컴투스홀딩스는 20여 년간 쌓아온 퍼블리싱 노하우를 토대로 국내·외 서비스를 맡는다.

이 게임은 상반기 출시를 앞두고 막바지 담금질에 한창이며, 앞으로도 티저 사이트 등을 통해 다양한 영상 및 정보들을 순차적으로 공개해 나갈 예정이다.

사진=컴투스홀딩스

김수정 기자 soojk305@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