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3-02-07 22:52
연예

'삼남매' 김지안, 조남수X김소은 과거 연인 관계 알았다 '충격'

기사입력 2023.01.15 20:56



(엑스포츠뉴스 이이진 기자) '삼남매가 용감하게' 김지안이 과거 양대혁과 김소은이 연인 사이였다는 사실을 알았다.

15일 방송된 KBS 2TV 주말드라마 '삼남매가 용감하게' 33회에서는 신지혜(김지안 분)가 조남수(양대혁)와 김소림(김소은)이 연인 사이였다는 것을 알게 된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신지혜는 조남수의 친구들을 만났다. 이때 신지혜는 화장실에서 우연히 조남수의 친구들이 하는 이야기를 엿들었고, 조남수의 친구는 "남수가 찬 거 맞지. 사장 딸 만나서 찬 거 아니야?"라며 김소림과 연인 사이였던 것에 대해 이야기했다.

조남수는 신지혜의 안색을 살폈고, 신지혜는 "머리가 좀 아픈 것 같아요"라며 둘러댔다. 결국 조남수는 친구들에게 양해를 구한 뒤 신지혜를 집에 데려다줬다.



신지혜는 "예전에 스토커로 신고했던 전 여자친구 있었다고 했죠. 성격이 많이 이상했어요?"라며 물었고, 조남수는 "그 사람 집착이 너무 심했고 돈 많은 남자를 원했어요. 그 사람 언니가 의사였는데 저한테 집 한 채 없다고 대놓고 무시하기도 했고요"라며 모함했다.

신지혜는 "그 사람이 김소림 씨예요? 화장실에서 친구들이 이야기하는 거 들었어요. 그래서 그렇게 그동안 까칠했던 거예요?"라며 쏘아붙였고, 조남수는 "저도 조심하라고 말하고 싶었어요"라며 못박았다.

신지혜는 "왜 그동안 말 안 했어요"라며 화를 냈고, 조남수는 "지혜 씨가 갑자기 선을 그으면 해코지를 할지도 모른다는 생각 때문에요. 세상에는 겉보기와는 다른 사람들이 많아요. 김소림 아주 영악하고 계산적인 사람이에요"라며 밝혔다.

신지혜는 "그럼 이제 어떻게 해요. 아빠랑 김소림 씨 특별한 사이로 가고 있는데"라며 걱정했고, 조남수는 "그래서 지혜 씨 어머니가 필요한 거예요. 뭐 회사에서 내쫓을 수 없지만 일단 대표님 옆에 있는 거 막아야 돼요"라며 당부했다.

사진 = KBS 방송 화면

이이진 기자 leeeejin@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