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2-10-03 17:48
연예

'이필모♥' 서수연 "둘째 임신 때 14kg 쪄"…출산 직전 사진 공개

기사입력 2022.09.22 13:13



(엑스포츠뉴스 하지원 기자) 배우 이필모 아내 서수연이 육아 근황을 전했다.

22일 서수연은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 기능인 '무엇이든 물어보세요'를 통해 팬들과 소통하는 시간을 가졌다.

한 누리꾼은 서수연의 둘째 아들 도호를 언급하며 "순한 편인가요? 담호가 질투는 안 하나요?"라고 물었다. 이에 "도호는 내려놓으면 응애, 배고프면 조금도 못 참고 응애, 우닌 소리도 어찌나 우렁찬지 배고픈 거 못 참는 게 꼭 저 닮았어요"라며 "담호 질투는 했다 안 했다 왔다갔다해요"라고 전했다.

'애 둘 키우는 느낌 어때요? 2배가 아니라 20배가 힘들다던데 두려워서 둘째 고민에요'라는 질문에는 "둘째가 아직 아가라 안 움직이니까 아직은 할만한 것 같아요. 첫째가 많이 기다려주며 도와주기도 해서요 너무 고마워"라고 답했다.



또 다른 누리꾼은 '둘째 때는 살 몇 킬로 까지 찌셨어요?'라고 물었고 서수연은 "마지막에 체크를 못했지만 13~14킬로 찐 것 같아요"라고 답하며 출산 바로 전날 사진을 공유하기도 했다.

한편, 서수연은 TV조선 '연애의 맛'을 통해 배우 이필모와 연인으로 발전했다. 지난 2019년에 결혼한 서수연 이필모 부부는 슬하에 두 아들을 두고 있다.

사진=서수연 인스타그램

하지원 기자 zon1222@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https://www.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지금 사람들이 많이보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