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2-08-19 10:59
연예

우주소녀 보나 합류→'팬터마임' 무대 극찬…"제일 행복" (퀸덤2)[종합]

기사입력 2022.05.20 16:06 / 기사수정 2022.05.20 16:06


(엑스포츠뉴스 이예진 인턴기자) 그룹 우주소녀(WJSN)가 압도적인 퍼포먼스 무대를 선보였다.

우주소녀는 지난 19일 방송된 Mnet ‘퀸덤2’에서 3차 경연 2라운드 ‘팬타스틱 퀸덤’ 무대를 펼쳤다.

이날 우주소녀는 3차 경연 1라운드에서 보컬 유닛 1위·댄스 유닛 2위를 거머쥐었다. 우주소녀는 “2라운드 멋지게 준비해보자”, “3차 경연에서 어느 정도 성적을 올려야 치고 올라갈 기회라고 생각해서 더 떨어지지 않는 게 목표”라고 각오를 다졌다.

우주소녀는 곧바로 팬들의 추천곡으로 무대를 꾸미는 ‘팬타스틱 퀸덤’을 준비했다. 우정(팬클럽)의 의견이 중요한 만큼 온라인으로 만나는 자리를 만들었는데, 팬들이 직접 찾아와 감동을 안겼다. 서프라이즈에 깜짝 놀란 우주소녀는 팬들에게 선물로 드라마를 마치고 합류한 보나를 소개 후 무대를 예고했다.


세 번째로 무대를 꾸미게 된 우주소녀는 “팬들과 아이콘택트 많이 하자”, “우리가 얼마나 즐기면서 하느냐가 관건”이라며 파이팅을 높였다. 팬들에게서 ‘Pantomime(팬터 마임)’과 ‘가면무도회’를 추천받은 우주소녀는 “뻔하지 않은 우주소녀를 보여주고 싶다”면서 ‘Pantomime’을 선택했다.

우주소녀는 모두가 즐길 수 있는 뮤지컬, 카니발, 쇼처럼 콘셉트를 잡고 무대를 준비했다. 무대에서 보여줄 수 있는 한정된 그림에서 벗어난 다양한 볼거리를 주고자 직접 공중 곡예, 로프 퍼포먼스를 배웠고 서로를 다독이며 단단한 팀워크를 보였다. 특히 보나의 합류가 멤버들에게 큰 힘이 됐다.

“행복한 에너지 받아가셨으면 좋겠다”라며 ‘Pantomime’ 무대를 시작한 우주소녀는 마치 브로드웨이에 초대된 듯한 느낌을 선사하며 단번에 몰입도를 높였다. 보나의 독무와 LED 영상 등으로 시작을 알린 우주소녀는 의자 퍼포먼스, 보나와 루다의 로프 퍼포먼스로 보는 내내 지루할 틈 없는 무대를 완성했다.


무대를 마친 우주소녀는 “너무 신나고 행복했다”, “‘퀸덤2’ 한 뒤 제일 행복하다”고 소감을 밝혔다. 특히 엑시는 “그동안은 빠진 멤버들을 채워야 한다는 부담감이 있었지만 이번에는 보나가 함께 할 수 있어서 고마웠다. 보나가 얼마나 무대에 열정을 가지고 있는지 알기에 든든했다”고 말했다.

우주소녀 2016년 'MoMoMo'로 데뷔해, '이루리','꿈꾸는 마음으로' '너에게 닿기를' 'BUTTERFLY' 'UNNATURAL' 타이틀 이외에도 수록곡 명곡이 많은 우주소녀는 오는 11일과 12일 양일간 올림픽홀에서 열리는  "2022 WJSN CONCERT 'WONDERLAND(원더랜드)" 티켓 오픈과 동시에 전석이 매진 사례를 기록했다.


한편 우주소녀 멤버들은 유닛 활동, OST, 뮤지컬과 영화, 드라마 등 영역을 넘나드는 개인활동을 이어가며, 경연 프로그램 '퀸덤2'를 통해 우주소녀만의 단합된 카르텔과 함께 놀라운 가능성을 보여주고 있다.

사진=Mnet ‘퀸덤2’, 우주소녀 공식SNS 

이예진 기자 leeyj0124@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https://www.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지금 사람들이 많이보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