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2-07-06 22:10
연예

'안녕하세요' 김환희 "이순재 선생님의 '참 잘하네' 한마디…눈물 났다" (인터뷰)

기사입력 2022.05.20 12:10 / 기사수정 2022.05.20 12:29


(엑스포츠뉴스 김유진 기자) 배우 김환희가 대선배 이순재와 한 작품에 출연하며 눈물을 쏟았던 일화를 전했다.

김환희는 18일 오후 서울 용산구 CGV 용산아이파크몰 VIP라운지에서 열린 영화 '안녕하세요'(감독 차봉주) 인터뷰에서 영화와 함께 다양한 이야기를 전했다.

이날 김환희는 대배우 이순재와 함께 했던 대본 리딩 당시를 떠올리며 "전체 대본 리딩 때 선생님을 만나게 됐는데, 너무나 존경해왔고 또 위대한 배우 분이다 보니 너무나 긴장이 많이 되는 것이다"라고 떠올렸다.

이어 "손에 땀이 많이 나서, 인사를 드릴 때 바지에 손을 계속 슥슥 닦고 인사했던 기억이 난다"고 웃으며 바지에 연신 손을 닦는 제스처를 보였다.


김환희는 "정말 너무 긴장이 됐었는데, 같이 연기를 해보니 워낙 선생님이 엄청난 연기 내공을 갖고 계셔서, 제가 아무리 못해도 커버가 되는 느낌을 받았었다. 선생님께서 너무나 잘 받아주셔서 장면들이 더 잘 살 수 있지 않았나 싶다"고 고마워했다.

또 "하루 안에 선생님과 같이 만나는 병원 신을 촬영한 날이 있었다. 처음 이렇게 만나서 하루 종일 촬영한 것이라 긴장을 많이 했는데, 선생님께서 이렇게 나오시면서 '아이고, 참 잘하네'라고 한마디 해주신 것이 제게는 너무나 크게 와닿았다. 그래서 집에 가면서 울었던 기억이 난다"고 말하며 미소 지었다.

'안녕하세요'는 각기 다른 사연을 안고 하루하루를 보내는 호스피스 병동에 죽음을 기다리는 소녀 수미(김환희 분)이 등장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휴먼 드라마로 25일 개봉한다.

사진 = ㈜디스테이션

김유진 기자 slowlife@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https://www.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지금 사람들이 많이보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