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2-12-10 14:24
연예

'파친코' 진하, 韓할머니 도촬+성희롱 인정 "판단력 부족" (전문)[엑's 이슈]

기사입력 2022.03.26 17:50


(엑스포츠뉴스 김예나 기자) 배우 진하가 과거 SNS에 한국의 여성 노인을 상대로 불법 촬영 사진 게재한 사실을 인정하고 사과했다. 

진하는 26일 자신의 홈페이지를 통해 한국 할머니들을 불법 촬영하고 성희롱한 부분에 대한 장문의 글을 남겼다. 

그는 "제가 한 실수에 대해 이야기할 수 있는 기회를 주셔서 감사하다. 여러분의 지적이 전적으로 옳다. 제가 2011년부터 갖고 있던 계정은 애초에 생겨나면 안되는 게 맞다. 이는 해당 계정 속 여성들에 대한 사생활 침해며 덧붙인 글들은 부적절한 것이었다. 제 행동을 후회하며 이에 대해 진심으로 사과 드린다"고 고개 숙였다. 

진하는 다시 한 번 불법 사진 촬영과 온라인 상에 게재한 부분에 대해 사과하며 "부정적인 영향력을 고려하지 못하고 계정을 수년 간 방치한 점도 잘못했다. 계정을 삭제해달라 요청했고, 삭제했다. 해당 계정은 더 이상 존재하지 않는다"고 설명했다. 

또 진하는 자신이 불법으로 촬영한 여성들에게 사과의 뜻을 전하며 "2011년 저의 판단력 부족은 저보다 현명한 독자들에 의해 지적되었고, 그 점에 대해 감사할뿐이다. 저의 실수를 바로잡을 수 있는 기회를 주셔서 다시 한 번 감사하다"고 인사했다. 

한편 앞서 한 온라인 커뮤니티를 통해 애플TV+ 오리지널 시리즈 '파친코'에 출연한 한국계 미국인 배우 진하가 한국 할머니들을 상대로 도둑 촬영을 했다는 내용의 게시물이 올라와 파문이 일었다. 

실제 그의 공식 블로그에는 그가 지난 2010년 7월부터 2011년 9월까지 직접 찍은 사진을 올렸는데, 해당 사진들에는 노인 여성들의 모습이 약 100여 장 가까이 담겨 있었다. 심지어 그는 성적으로 희롱하는 설명글을 남기기까지 해 충격을 안겼다. 

한편 지난 25일 공개된 '파친코'에는 진하를 비롯해 배우 윤여정, 이민호, 김민하 등이 출연했다.

다음은 진하 글 전문.



사진=애플TV+

김예나 기자 hiyena07@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