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2-01-20 20:23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국내연예

[단독] '이상해 며느리' 김윤지, 써브라임 전속계약…송강호·비 한솥밥

기사입력 2021.12.03 13:22


(엑스포츠뉴스 김예은 기자) 가수 겸 배우 김윤지(NS윤지)가 써브라임 아티스트 에이전시에 새 둥지를 틀었다. 

3일 엑스포츠뉴스 취재 결과, 김윤지는 최근 소속사 써브라임 아티스트 에이전시와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지난 2009년 싱글 앨범 '머리 아파'를 발매하고 가수로 데뷔한 후 '마녀가 된 이유', 'lf You Love Me' 등의 곡을 발매하며 사랑받았다. 가수 활동 당시 활동명이 NS윤지였다. 

2017년 배우로 전향하며 활동명을 본명인 '김윤지'로 바꿨다. 이후 SBS '황후의 품격', tvN '마인', 영화 '어서오시게스트하우스' 등에 출연하며 배우로서 두각을 드러내왔다. 

지난 9월에는 개그맨 이상해, 국악인 김영임 부부의 아들인 5살 연상의 사업가 최우성과 결혼해 화제를 모았다. 최근에는 SBS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에 남편 최우성과 합류, 달콤한 신혼 일상을 공개하기도 했다.

이러한 상황 속 김윤지는 써브라임 아티스트 에이전시와 전속계약을 체결, 더욱 활발한 활동을 예고하고 있다. 

한편 써브라임 아티스트 에이전시에는 송강호, 비(정지훈), 기은세, EXID 출신 하니, 갓세븐 출신 잭슨과 영재, 여자친구 출신 예린, 임나영, 강다은, 안태환, 윤서빈 등이 소속돼 있다. 

사진= 김윤지 SNS 


김예은 기자 dpdms1291@xportsnews.com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