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2-01-24 22:06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스포츠일반 종합

우슈 전 국가대표, 같은 팀 후배 성폭력 혐의로 검찰 송치

기사입력 2021.12.03 09:17 / 기사수정 2021.12.03 09:30


(엑스포츠뉴스 조은혜 기자) 후배 선수에게 성폭력을 저지른 혐의를 받는 우슈 전 국가대표가 검찰에 넘겨졌다.

연합뉴스에 따르면 서울 강서경찰서는 술에 취해 잠든 후배 선수에게 성폭력을 가한 혐의로 전 우슈 국가대표 A씨를 지난달 검찰에 불구속 송치했다.

2018년 아시안게임 국가대표에 선발되기도 했던 A씨는 지난 9월 같은 우슈 실업팀 후배 B씨와 술을 마신 뒤, B씨가 잠들자 옷을 벗기고 성적인 가혹 행위를 한 혐의를 받는다. 피해자는 사건 충격으로 선수 생활을 포기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 내용을 단독 보도한 매체는 "고통스러워하던 피해자는 소속팀 감독에게 이 사실을 알렸으나 오히려 피해자를 탓했다"며 "해당 감독은 민감한 성 관련 사건이라 개입하지 않았고, 2차 가해도 없었다고 주장했다"고 전해 논란이 일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조은혜 기자 eunhwe@xportsnews.com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