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1-12-02 15:45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국내연예

NEW, 아레나캐스트와 NFT 개발·유통 MOU 체결…콘텐츠 IP 활용 메타버스 사업 추진

기사입력 2021.11.25 17:36 / 기사수정 2021.11.26 11:03


(엑스포츠뉴스 김유진 기자) 미디어그룹 NEW(넥스트엔터테인먼트월드, 회장 김우택)와 글로벌 인터렉티브 스트리밍 기업 아레나캐스트(대표 김영훈)가 콘텐츠 기반의 NFT(대체불가능토큰) 발행 프로젝트 및 마켓 플레이스 개발 운영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NEW와 아레나캐스트는 NFT 산업 생태계가 확장됨에 따라 프로젝트 단위를 넘어 전략적 시너지를 창출할 수 있는 신규사업 발굴을 위해 25일 서울 논현 NEW 사옥에서 MOU(업무협약) 양해각서를 체결했다. 

양사는 NEW가 보유한 콘텐츠 라이브러리를 새로운 가치 저장 수단인 NFT(대체불가토큰)로 개발하고 이를 국내외에 유통할 수 있는 마켓 플레이스 활성화에 협업하기로 했다. 또 엔터테인먼트 미디어 영역 전반으로 P2E(Play to earn) 모델을 접목할 수 있는 사업도 협력할 계획이다. 

P2E는 사용자가 수집한 디지털 자산을 구매 및 교환하는 개념으로, 아레나캐스트는 자사의 GDC(Global Digital Content) 토큰과 NFT를 마켓 플레이스 내 연동해 사용자의 양방향 참여를 독려할 예정이다. 

수백 여 편의 IP를 보유한 NEW는 콘텐츠 라이프사이클을 확장하며 IP의 부가가치를 현실 세계에서 메타버스 환경까지 넓힐 것으로 기대된다.

이번 협약식에서 김재민 NEW 영화사업부 대표는 "NEW의 방대하고 다양한 콘텐츠 라이브러리와 아레나캐스트의 기술력 연계를 통해 메타버스 등 신규 산업 생태계 내에서 경쟁력을 강화해 나가겠다"고 전했으며 김영훈 아레나캐스트 대표는 "대중성과 작품성을 모두 갖춘 NEW의 매력적인 콘텐츠 IP를 바탕으로 NFT 콘텐츠와 메타버스 서비스 플랫폼을 제공해 전세계 사용자들이 NEW의 콘텐츠를 즐길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사진 = NEW


김유진 기자 slowlife@xportsnews.com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