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1-10-17 19:20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초아 "연애 스타일? 참을 수 없는 게 뭔지 생각" (대한외국인)

기사입력 2021.10.13 22:14


(엑스포츠뉴스 김현정 기자) '대한외국인' 초아가 연애 스타일을 밝혔다.

13일 방송된 MBC 에브리원 '대한외국인'에서 실력이나 스펙에 비해 일찍 탈락의 고배를 마셨던 이혜정, 이기찬, 천명훈, 초아가 함께 하는 ‘복수혈전’ 특집으로 꾸며졌다.

초아는 "'대한외국인'에 나오고 나서 MBC 에브리원에서 새로 런칭하는 '끝내주는 연애'에 MC로 참여하게 됐다"라며 반가운 소식을 알렸다.

이날 초아는 연애 스타일을 언급하기도 했다. "부모님을 보며 느꼈던 게 있다. 자주 싸우셨는데 서로 바꿀 수 없다는 걸 깨달은 뒤에는 안 싸우시더라. 나도 이것만큼은 참을 수 없는 게 뭐가 있을까 생각하게 됐다"라고 말했다.

이혜정은 "전부 다 못 참는다. 참을 수 있는 것도 전부 다다. 그래서 살아가는 것 같다"라며 명언을 말했다.

이혜정은 "올해로 43년을 살았는데 살고 보니 사람은 안 바뀐다. 어떤 일이 있어도 절대 안 바뀐다. 그 단점을 이해할 수 있는 힘을 키우는 게 버티는 방법이다"라고 덧붙였다.

김용만이 "안 바뀌고 한결 같은 게 장점일 수 있지 않나"라고 묻자 "아니요. 사람 죽겠어요"라며 너스레를 떨어 웃음을 자아냈다.

사진= MBC에브리원 방송화면


김현정 기자 khj3330@xportsnews.com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