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3-01-31 05:29
연예

방탄소년단 진, 꽃받침 포즈 지민과 눈이 마주친다면?

기사입력 2021.01.25 13:14



방탄소년단(BTS) 진이 귀여운(?) 질투심을 보였다.

25일 커뮤니티 위버스에 한 네티즌은 "여러분 교실에서 공부하다가 깜빡 잠이 들었는데 이런분이 저렇게 앉아서 쳐다보고 있으면 어떨 것같아요? 저는 진짜 그 자리에서 기절합니다"라는 글과 함께 지민의 사진이 게재됐다.

이 네티즌이 게재한 사진에는 꽃받침 포즈를 하고 달콤한 표정으로 정면을 응시하고 있는 지민의 모습이 담겼다.

이에 진은 "쟤만 없어진다면 내가 전교 일 등..?"이라는 유머러스한 댓글을 남겼다.

네티즌들은 "센스 작렬', "오늘도 진 오빠 덕에 빵 터졌다"는 등의 댓글을 달았다.

진은 방탄소년단 멤버들이 자신의 얼굴을 과격하게 만지는 영상이 게재된 글에 "내 입으로 말해서 좀 그렇긴 한데 나 같은 사람 없다. 진짜"고 적기도 했다.

tvX 백종모 기자 phanta@xportsnews.com / 사진=엑스포츠뉴스DB
보도자료·기사제보 tvX@xportsnews.com

▶tvX는 No.1 엔터테인먼트 미디어 엑스포츠뉴스의 영상·뉴미디어 브랜드입니다.

백종모 기자 phanta@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