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7-14 23:08
연예

'정인아 미안해' 추모 확산…한혜진 "인간이 어떻게" 분노 (전문)[종합]

기사입력 2021.01.03 18:10 / 기사수정 2021.01.03 17:53


[엑스포츠뉴스 김예나 기자] 배우 한혜진이 정인 양 아동학대 사망 사건에 분노를 표현하며 안타까워했다. 

한혜진은 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SBS '그것이 알고 싶다'을 통해 공개된 정인 양의 사연과 관련된 글을 남겼다. 

그는 "인간이 어떻게 이렇게 악할 수 있는지. 어떻게 이렇게 작고 예쁜 아가를 처참하게 학대할 수 있었는지 분노와 슬픔에 쉽게 잠들 수 없었습니다. 오늘도 내내 정인이의 기사를 찾아보고 고통 속에 방치됐던 정인이를 생각하며 눈물 흘리게 되네요"라고 적었다. 

이어 "아가야. 미안해. 어른들이 지켜주지 못해서 정말 미안해. 하늘에서 아픔 없는 곳에서 마음껏 먹고 마음껏 웃었으면 좋겠어"라고 덧붙이며 안타까운 마음을 드러냈다.

또 양부모로부터 학대를 당해 생후 16개월 만에 안타깝게 숨을 거둔 입양 아동 정인 양의 생전 밝고 환한 미소가 담긴 사진을 게재하며 추모의 뜻을 전했다. 

앞서 '그것이 알고 싶다'는 지난 2일 방송을 통해 정인 양의 아동학대 사망 사건을 집중 조명했다. 방송에는 정인 양은 세 번의 심정지 끝에 결국 세상을 떠난 사인이 양부모로부터 학대를 당했다는 정황이 공개됐다. 특히 제작진은 CCTV 영상부터 부검 감정서 및 상황 당일 진료기록을 바탕으로 정인 양의 죽음이 사고사가 아닌 학대라고 주장하는 전문가들의 의견을 더했다. 

방송 후 정인 양의 사연을 보고 안타깝고 슬퍼하고 여론이 커지면서 온라인 상에서는 '정인아 미안해' 챌린지가 확산되고 있다. 해당 챌린지는 '그것이 알고 싶다' 제작진과 대한아동학대방지협회가 제안한 것으로, 종이에 '정인아 미안해'라는 문구와 함께 전하고 싶은 메시지를 짧게 작성해 공유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현재 방송에 대한 관심과 한혜진을 비롯해 김원효·심진화 부부, 한채아, 서효림, 허민, 안소미, 이윤지, 이하정, 김준희, 황인영, 김나영 등이 '정인아 미안해' 챌린지에 동참하면서 누리꾼들의 열띤 참여 역시 이어지고 있다. 

다음은 한혜진 글 전문.

#정인아미안해 #정인아미안해챌린지 
어젯 밤 그것이 알고싶다를 보는 내내 정말 믿을 수가 없었습니다. 인간이 어떻게 이렇게 악할 수 있는지! 어떻게 이렇게 작고 예쁜 아가를 처참하게 학대할 수 있었는지 분노와 슬픔에 쉽게 잠들 수 없었습니다. 오늘도 내내 정인이의 기사를 찾아보고 고통 속에 방치되었던 정인이를 생각하며 눈물을 흘리게 되네요. 
아가야 미안해. 어른들이 지켜주지 못해서 정말 미안해. 하늘에서.. 아픔 없는 곳에서 마음껏 먹고 마음껏 웃었으면 좋겠어!

hiyena07@xportsnews.com / 사진=엑스포츠뉴스DB 

김예나 기자 hiyena07@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