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3-12-09 14:36
연예

'공인중재사' 김구라 "이경규, 앞으로 길어야 5년 남았는데 무슨 눈치를 보냐더라"

기사입력 2019.12.30 20:45 / 기사수정 2019.12.30 20:46


[엑스포츠뉴스 전아람 기자] 방송인 김구라가 이경규와 얽힌 에피소드를 밝혔다.

30일 방송된 MBC에브리원 '김구라의 공인중재사'에서는 김구라, 양재웅이 사업에 빠진 아들과 아버지 간의 갈등 중재에 나섰다.

이날 김구라는 실시간으로 시청자들의 고민 상담을 해주던 중 이경규와 얽힌 에피소드를 털어놨다.

그는 "얼마 전 내가 이경규 형님에게 '형님! 옛날보다 너무 시청자 눈치를 안 보는 것 같아요'라고 물었더니 '내가 눈치 보나 안 보나 앞으로 길어야 5년인데 무슨 눈치를 보냐'고 하더라. 듣고 보니 그 말이 맞는 것 같다"고 말했다.

이에 정신과 의사 양재웅은 "마치 알코올 중독자가 말하는 것 같다"며 "술을 그만 마시라고 했더니 '내가 살아야 몇 년 더 산다고 술 먹게 놔둬'라고 하시더라"고 너스레를 떨어 웃음을 자아냈다.

kindbelle@xportsnews.com / 사진=MBC에브리원 방송화면

전아람 기자 kindbelle@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