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1-12-09 22:16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드라마

'솔로몬의 위증' 서영주, 학교에서 변사체로 발견 '충격'

기사입력 2016.12.16 20:55 / 기사수정 2016.12.16 20:56


[엑스포츠뉴스 김선우 기자] '솔로몬의 위증' 서영주가 변사체로 발견돼 충격을 안겼다.

16일 첫방송된 JTBC '솔로몬의 위증'에서 이소우(서영주)는 최우혁(백철민)과 다툰다. 하지만 이소우가 가해자로 몰리며 학교를 떠나게 된다.

그로부터 2주 후, 배준영(서지훈)은 등교 중에 눈 속에 파묻힌 무언가를 발견한다. 이상함을 느낀 준영은 가까이 가 확인했고, 이소우(서영주)임을 확인하고 깜짝 놀란다.

이어서 고서연(김현수) 또한 변사체로 발견된 이소우를 보고 충격 받는다. 이소우의 죽음을 두고 타살과 자살 의혹이 불거진 채, 정국고등학교는 혼란에 빠졌다.

sunwoo617@xportsnews.com / 사진 = JTBC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