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1-12-01 08:24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드라마

‘하이에나’ 전석호→박세진, 개성만점 팀워크…'캐릭터 맛집'

기사입력 2020.03.24 11:01 / 기사수정 2020.03.24 11:04


[엑스포츠뉴스 최희재 인턴기자] '하이에나' H팀이 시청자들의 눈길을 사로잡고 있다.

SBS 금토드라마 '하이에나'가 등장하는 인물들의 매력을 바탕으로 '캐릭터 맛집'이라는 평을 듣고 있다. 정금자(김혜수 분)과 윤희재(주지훈)는 물론, 이들의 동료인 H팀부터 잠깐 등장하는 의뢰인까지 모두 생생한 연기를 펼치고 있기 때문이다.

그 중에서도 정금자, 윤희재와 한 팀이 된 개성만점 변호사 군단 H팀의 활약에 시청자들의 관심이 쏠리고 있다. 각자의 장점도, 특색도 다른 하이에나 변호사들이 한 팀으로 모였다. 매력이 넘치는 H팀의 면면을 자세히 살펴보자.

# 전석호, 임기응변의 대가

윤희재의 유일한 친구 가기혁(전석호)은 3선 국회의원의 아들로 송&김 내에서도 유명한 소식통이다. 또한 그는 정금자가 인정한 "'아!’ 하면 ‘어!'" 할 수 있는 파트너로 꼽은 인물이기도 하다. 타고난 임기응변을 자랑하며, 어느 곳에서든 누구하고나 잘 어울리는 그는 H팀의 분위기 메이커이자 드라마 전체의 분위기 메이커 역할을 톡톡히 하고 있다.

# 현봉식, 모두가 인정하는 암기 전문가

H팀에 판례, 차트, 기사 등 새로운 정보가 필요할 때에는 어김없이 김창욱(현봉식)이 등장한다. 모르는 게 없는 그는 정보 면에서는 절대적인 신뢰를 받고 있는 일명 차트 박사다. 김창욱은 드라마에 법률 용어가 나올 때마다 쉽고 정확하게 설명해 주는 소중한 존재다.

#박세진, 성장하는 행동파

완벽한 스펙, 완벽한 배경을 자랑하는 부현아(박세진)는 여자 윤희재로도 불린다. 자신이 옳다고 생각하는 일에는 거침없이 달려드는 돈키호테 같은 면모도 있다. 처음에는 낙하산처럼 들어온 정금자를 팀장으로 인정하지 않았지만, 이제는 누구보다 적극적으로 정금자의 방식을 배워가고 있다. 특히 지난 3월 21일 방송된 ‘하이에나’ 10회 방송분에서 정금자와 함께 사이비 종교 교주 백희준(오윤홍)을 말발로 제압하는 모습으로 시청자들에게 사이다를 안겼다.

#정지환, H팀의 막내 병아리

H팀의 막내 나이준(정지환)은 사명감과 의욕은 충만하지만, 아직은 선배 변호사들의 지시와 도움이 필요한 병아리다. 송&김 변호사로서 재벌 4세 아이들의 뒤치다꺼리를 맡으며 회의감도 느꼈지만, 작은 일처럼 보여도 한 회사의 기업 가치를 지킨 것이라는 윤희재의 말에 자신이 하는 일의 가치와 보람을 찾아가고 있다. 매회 조금씩 성장하는 나이준의 모습이 시청자들의 응원을 부른다.

이토록 매력적인 변호사들이 한 팀으로 모여 최강의 시너지를 발휘하고 있다. 저마다 개성도, 능력도 다르지만 한 번 목표가 생기면 이를 물고 뜯는 독하고 집요한 면만은 꼭 닮은 변호사들. 혼자일 때도 강했지만, 무리 지어 협동할 때는 더욱 강한 이들의 모습은 동물 하이에나로 오버랩 된다. 앞으로 더욱 커져가는 스케일의 사건 속에서 긴밀하게 협업할 H의 활약에 기대가 더해진다.

'하이에나' 11회는 27일 오후 10시 방송된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SBS ‘하이에나’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