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9-08-18 19:25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대표팀축구

[U-20 월드컵] 한국, 포르투갈과 F조 1차전에서 0-1 패배

기사입력 2019.05.26 00:27 / 기사수정 2019.05.26 00:54


[엑스포츠뉴스 조은혜 기자] 대한민국 20세 이하(U-20) 축구 대표팀이 2019 국제축구연맹(FIFA) U-20 월드컵 1차전에서 우승 후보 포르투갈에 패했다.

정정용 감독이 이끄는 한국 대표팀은 25일 오후(이하 한국시간) 폴란드 비엘스코-비아와에서 열린 2019 FIFA U-20 월드컵 F조 1차전에서 포르투갈에 0-1로 패했다. 한국은 오는 29일 남아프리카공화국을 상대로 조별리그 2차전을 치른다.

3-5-2 포메이션을 가동한 한국은 포르투갈을 상대로 전세진과 조영욱 투톱에, 고재현과 이강인, 김정민이 중원에, 최준과 황태현이 좌우 윙백으로 섰다. 수비 라인은 이재익과 김현우, 이지솔이 구축했다. 골키퍼는 이광연이 맡았다.

선제골은 전반 7분 만에 나왔다. 한국의 공격을 막은 포르투갈은 곧바로 역습 찬스를 잡았고, 조타의 침투 패스를 잡은 트린강이 단독 드리블 후 페널티지역 정면에서 왼발 슈팅으로 득점을 성공시켰다. 전반 18분 트린강이 한 번 더 골망을 흔들었으나 부심이 오프사이드 판정을 내렸다.

아쉽게 전반전을 마무리한 한국은 후반 10분 첫 유효슈팅을 만들어냈다. 페널티지역 오른쪽에서 이강인이 강한 왼발 슈팅을 날렸으나 골키퍼 정면으로 향하며 득점으로 이어지지는 못했다. 이후 한국은 후반 13분 전세진과 고재현을 빼고 엄원상과 오세훈을 투입했다. 

후반전 양 팀은 팽팽하게 맞섰으나 추가 득점이 나오지 않으며 포르투갈의 승리로 경기가 종료됐다. 경기 후 정정용 감독은 방송 인터뷰를 통해 "강한 상대를 맞아 선수들이 90분 동안 최선을 다해 뛰었다. 남은 2경기에서 좋은 경기를 보여줄 것 같다는 생각이다. 잘 준비하도록 하겠다"고 전했다.

eunhwe@xportsnews.com / 사진=대한축구협회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