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9-12-06 11:11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드라마

'왕사' 윤아, 납치됐다...임시완X홍종현 '혼비백산'(종합)

기사입력 2017.08.21 23:06



[엑스포츠뉴스 원민순 기자] 윤아가 납치됐다.

21일 방송된 MBC 월화드라마 '왕은 사랑한다' 21, 22회에서는 은산(윤아 분)이 납치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왕원(임시완)은 은산이 공녀로 끌려가는 것을 막고 은영백(이기영)을 구하기 위해 이승휴(엄효섭)에게 도움을 청했다.

이승휴는 자신이 아니라 제자를 대신 내주겠다고 했다. 제자의 정체는 은산이었다. 원성(장영남)은 왕원이 은산 때문에 힘이 갖고 싶다고 하자 갇혀 있던 은산을 빼내 왕원 곁에 뒀다.

다시 뭉친 왕원과 은산, 그리고 왕린(홍종현)은 사신단이 돌아가기 전까지 일을 해결하기 위해 움직였다. 왕린은 송인(오민석)에게 잡혀 있는 은영백을 구해내는 데 성공했다.

은산은 사신단의 우두머리인 단사관에게 접근해 자신의 이름이 들어간 공녀 명단 관련 서찰을 훔쳤다.

왕원은 단사관을 회유해 은산이 가져온 서찰을 불태워버렸다. 단사관은 사신단이 돌아가는 날 충렬왕에게 이번 귀국길에 공녀는 없을 것이라 말하기로 했다.

모든 게 정리되는가 싶었지만 은산이 납치되는 일이 벌어졌다. 송인이 은영백의 재산증서를 찾지 못하자 움직인 것. 왕원과 왕린은 뒤늦게 은산이 납치된 것을 알고 달려 나갔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MBC 방송화면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