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0-09-28 00:28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드라마

'아이언맨' 첫 방송, 누리꾼 관심 "이동욱-신세경 엔딩 최고"

기사입력 2014.09.10 23:57 / 기사수정 2014.09.11 00:01

'아이언맨' ⓒ KBS 방송화면

▲ '아이언맨'

[엑스포츠뉴스=대중문화부] KBS 2TV 수목드라마 '아이언맨' 첫 방송에 누리꾼의 관심이 뜨겁다.

10일 방송된 KBS 2TV 수목드라마 '아이언맨' 1회에서는 주홍빈(이동욱 분)이 손세동(신세경)의 향기에 반응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이동욱은 병실에서 만난 손세동에게서 첫사랑 김태희(한은정)의 냄새를 느끼며 강렬한 두 사람의 앞날을 예고했다.

또한, 주홍빈은 과거 아버지 주장원(김갑수)이 첫사랑 김태희에게 헤어지라고 종용했던 일을 떠올리다 분노가 절정으로 치닫자 등에는 칼날이 돋아나기 시작해 앞으로 전개에 기대감을 더했다.

'아이언맨' 첫 방송에 누리꾼들은 "신세경 이동욱 붙으면 재미있어질 듯", "신세경 진짜 예뻐요", "조금 산만했는데 엔딩이 최고였음", "충격적이지만 중독성 있네요", "그냥 볼 만해요", "신선한데 어떤 내용인지 모르겠네요" 등의 반응을 보였다.

대중문화부 enter@xportsnews.com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