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7-26 00:50
연예

'SBS 며느리' 장나라 "작품 덕 ♥남편 만나…SBS 만세" (굿파트너)[엑's 현장]

기사입력 2024.07.10 14:57 / 기사수정 2024.07.10 16:48



(엑스포츠뉴스 목동, 조혜진 기자) '굿파트너' 장나라가 SBS 작품을 통해 남편을 만난 것에 고마움을 표했다.

SBS 새 금토드라마 '굿파트너'(극본 최유나, 연출 김가람) 제작발표회가 10일 오후 서울 양천구 목동 SBS홀에서 진행됐다. 자리에는 김가람 감독을 비롯해 배우 장나라, 남지현, 김준한, 표지훈이 참석해 작품에 관한 여러 이야기를 나눴다. 

'굿파트너'는 이혼이 '천직'인 스타변호사 차은경(장나라 분)과 이혼은 '처음'인 신입변호사 한유리(남지현)의 차갑고 뜨거운 휴먼 법정 오피스 드라마다. 

장나라는 SBS에서 'VIP'라는 작품을 하며 촬영 감독이던 신랑과 만나 결혼했다. 'SBS의 며느리'가 된 후 SBS로의 복귀작을 하게 된 것에 장나라는 "이보다 더 기쁠 수 없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장나라는 "저는 정말 은인이라고 생각한다. 제가 'VIP' 통해서 새로운 스타일의 연기도 해봤는데 심지어 정말 좋은 감독님과 촬영감독님과 팀을 만났다. 거기에 시집까지 갔다"며 "정말 SBS 만세다"라고 이야기해 웃음을 안겼다.

또 그는 "그래서 이 드라마 처음에 시작할 때 '정말 잘해야겠다', '잘 해내고만 싶다'는 생각이 들었다"고 덧붙였다.

한편, '굿파트너'는 오는 12일 오후 10시에 첫 방송된다.

사진=박지영 기자

조혜진 기자 jinhyejo@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