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7-21 15:42
스포츠

손흥민 '조기축구' 하다 깔릴 뻔...2000명 몰려 아수라장→경찰 출동까지

기사입력 2024.07.06 13:38 / 기사수정 2024.07.06 13:38

손흥민은 지난 5일 저녁 경기도 용인시 수지체육공원에 축구하기 위해 나타났다. 그의 옆에는 국가대표팀 동료인 골키퍼 김승규도 있었다. 손흥민이 나타나자 그를 보기 위해 2000명이 넘는 사람들이 몰려 경찰과 소방 인력까지 투입됐다. 온라인 커뮤니티
손흥민은 지난 5일 저녁 경기도 용인시 수지체육공원에 축구하기 위해 나타났다. 그의 옆에는 국가대표팀 동료인 골키퍼 김승규도 있었다. 손흥민이 나타나자 그를 보기 위해 2000명이 넘는 사람들이 몰려 경찰과 소방 인력까지 투입됐다. 온라인 커뮤니티


(엑스포츠뉴스 김정현 기자) 토트넘 홋스퍼 복귀를 앞둔 손흥민이 다시 한번 조기축구판에 등장했다. 축구팬들이 몰려들면서 위험한 상황이 벌어지기도 했다. 

손흥민은 지난 5일 저녁 경기도 용인시 수지체육공원에 축구하기 위해 나타났다. 그의 옆에는 국가대표팀 동료인 골키퍼 김승규도 있었다. 손흥민이 나타나자 그를 보기 위해 2000명이 넘는 사람들이 몰려 경찰과 소방 인력까지 투입됐다.

손흥민은 김승규와 함께 오후 8시부터 10시까지 일반인들로 구성된 축구팀과 경기를 펼쳤다. 그가 페널티킥 득점을 기록할 때 경기를 지켜보던 많은 사람이 함성을 지르기도 했다.

손흥민은 지난 5일 저녁 경기도 용인시 수지체육공원에 축구하기 위해 나타났다. 그의 옆에는 국가대표팀 동료인 골키퍼 김승규도 있었다. 손흥민이 나타나자 그를 보기 위해 2000명이 넘는 사람들이 몰려 경찰과 소방 인력까지 투입됐다. 온라인 커뮤니티
손흥민은 지난 5일 저녁 경기도 용인시 수지체육공원에 축구하기 위해 나타났다. 그의 옆에는 국가대표팀 동료인 골키퍼 김승규도 있었다. 손흥민이 나타나자 그를 보기 위해 2000명이 넘는 사람들이 몰려 경찰과 소방 인력까지 투입됐다. 온라인 커뮤니티


다만 이 과정에서 과하게 팬들이 손흥민과 김승규 주변으로 몰리면서 안전사고가 발생할 뻔한 아찔한 상황이 연출되기도 했다. 

연합뉴스에 따르면, 6일 경찰에 따르면 전날 오후 9시 20분께 "사람이 너무 많이 위험하다"는 내용의 안전사고 우려 신고가 13건 접수됐다.

경찰은 소방 당국과 시청 재난상황실에 이런 상황을 전파하고 경비계, 지역 경찰 등 29명을 현장에 투입해 통제에 나섰다.

손흥민은 지난 5일 저녁 경기도 용인시 수지체육공원에 축구하기 위해 나타났다. 그의 옆에는 국가대표팀 동료인 골키퍼 김승규도 있었다. 손흥민이 나타나자 그를 보기 위해 2000명이 넘는 사람들이 몰려 경찰과 소방 인력까지 투입됐다. 온라인 커뮤니티
손흥민은 지난 5일 저녁 경기도 용인시 수지체육공원에 축구하기 위해 나타났다. 그의 옆에는 국가대표팀 동료인 골키퍼 김승규도 있었다. 손흥민이 나타나자 그를 보기 위해 2000명이 넘는 사람들이 몰려 경찰과 소방 인력까지 투입됐다. 온라인 커뮤니티


캡틴의 등장 소식은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 등을 통해 급속도로 퍼져 순식간에 2천여 명이 몰린 것으로 파악됐다.

경기가 진행되는 동안 일부 시민들이 손흥민을 보기 위해 경기장 주변 울타리를 타고 올라가는 등 아찔한 상황도 목격됐다.

시민들의 고성이 터져 나오고 경기장 난입 시도가 이어지는 등 분위기가 과열되자 손흥민은 예정보다 10분가량 일찍 경기를 종료하고 오후 10시 10분께 경기장을 빠져나갔다.

손흥민은 지난 5일 저녁 경기도 용인시 수지체육공원에 축구하기 위해 나타났다. 그의 옆에는 국가대표팀 동료인 골키퍼 김승규도 있었다. 손흥민이 나타나자 그를 보기 위해 2000명이 넘는 사람들이 몰려 경찰과 소방 인력까지 투입됐다. 온라인 커뮤니티
손흥민은 지난 5일 저녁 경기도 용인시 수지체육공원에 축구하기 위해 나타났다. 그의 옆에는 국가대표팀 동료인 골키퍼 김승규도 있었다. 손흥민이 나타나자 그를 보기 위해 2000명이 넘는 사람들이 몰려 경찰과 소방 인력까지 투입됐다. 온라인 커뮤니티


이 과정에서 선수 주변으로 인파가 몰려들면서 경찰은 서로 밀지 말 것을 안내하며 손흥민의 귀가를 도왔다.

손흥민이 조기 축구에서 목격된 것은 이번이 처음이 아니었다. 그는 지난달 27일 서울시 광진구 아차산 풋살장에도 등장해 커뮤니티와 SNS를 뜨겁게 달궜다. 이전에도 여러 차례 그가 조기 축구에 참여한 목격담이 등장하기도 했다.

경찰 관계자는 "다행히 별다른 사고는 발생하지 않았다"면서 "시민들의 귀가 조처도 안전하게 완료했다"고 말했다.

손흥민을 지켜본 한 팬은 커뮤니티에 "확실히 몸놀림이 다르다. 축구 끝나고 나서는 사람들에게 사인도 해주고 공으로 묘기도 보여줬다. 진짜 이게 재능 기부다. 국가를 대표하는 모습인 것 같다"며 후기를 남겼다.

토트넘이 20일(한국시간) 잉글랜드 셰필드에 있는 브레벌 레인에서 열린 셰필드 유나이티드와의 2023-2024시즌 프리미어리그 최종 라운드에서 3-0 대승을 거뒀다. 손흥민은 이날 데얀 쿨루셉스키의 첫 골을 도우면서 리그 17골 10도움을 기록, 리그 통산 세 번째 10골-10도움 기록을 달성했다.   이날 10-10 가입이 빛나는 것은 프리미어리그 한 시즌 10-10 클럽을 3번이나 가입한 선수가 얼마되지 않기 때문이다.  프리미어리그에선 웨인 루니가 5회로 가장 많고, 에릭 칸토나와 프랭크 램파드가 4차례씩을 기록했다. 3회는 현재 리버풀에서 뛰고 있는 모하메드 살라, 첼시 레전드 공격수 디디에 드로그바 등이다. 10-10 클럽 가입은 손흥민에 또 하나의 프리미어리그 '리빙 레전드' 타이틀을 안길 수 있는 찬스였고 결국 해냈다. 연합뉴스
토트넘이 20일(한국시간) 잉글랜드 셰필드에 있는 브레벌 레인에서 열린 셰필드 유나이티드와의 2023-2024시즌 프리미어리그 최종 라운드에서 3-0 대승을 거뒀다. 손흥민은 이날 데얀 쿨루셉스키의 첫 골을 도우면서 리그 17골 10도움을 기록, 리그 통산 세 번째 10골-10도움 기록을 달성했다.  이날 10-10 가입이 빛나는 것은 프리미어리그 한 시즌 10-10 클럽을 3번이나 가입한 선수가 얼마되지 않기 때문이다. 프리미어리그에선 웨인 루니가 5회로 가장 많고, 에릭 칸토나와 프랭크 램파드가 4차례씩을 기록했다. 3회는 현재 리버풀에서 뛰고 있는 모하메드 살라, 첼시 레전드 공격수 디디에 드로그바 등이다. 10-10 클럽 가입은 손흥민에 또 하나의 프리미어리그 '리빙 레전드' 타이틀을 안길 수 있는 찬스였고 결국 해냈다. 연합뉴스


손흥민은 지난 2023-2024시즌 프리미어리그 35경기에 나와 17골 10도움을 기록, 통산 세 번째 리그 10-10을 달성하며 프리미어리그 레전드로 다시 발돋움했다. 

프리미어리그에서 리그 10-10을 세 번 이상 기록한 선수는 손흥민을 포함해 6명 밖에 없다. 

프리미어리그에선 웨인 루니가 5회로 가장 많고, 에릭 칸토나와 프랭크 램파드가 4차례씩을 기록했다. 3회는 현재 리버풀에서 뛰고 있는 모하메드 살라, 첼시 레전드 공격수 디디에 드로그바 등이다. 10-10 클럽 가입은 손흥민에 또 하나의 프리미어리그 '리빙 레전드' 타이틀을 안길 수 있는 찬스였고 결국 해냈다.

손흥민은 한국에서 휴식을 취한 뒤, 다음 주부터 시작하는 토트넘의 프리시즌 훈련 일정을 위해 합류할 전망이다. 

손흥민은 지난 5일 저녁 경기도 용인시 수지체육공원에 축구하기 위해 나타났다. 그의 옆에는 국가대표팀 동료인 골키퍼 김승규도 있었다. 손흥민이 나타나자 그를 보기 위해 2000명이 넘는 사람들이 몰려 경찰과 소방 인력까지 투입됐다. 엑스포츠뉴스DB
손흥민은 지난 5일 저녁 경기도 용인시 수지체육공원에 축구하기 위해 나타났다. 그의 옆에는 국가대표팀 동료인 골키퍼 김승규도 있었다. 손흥민이 나타나자 그를 보기 위해 2000명이 넘는 사람들이 몰려 경찰과 소방 인력까지 투입됐다. 엑스포츠뉴스DB


영국 언론 풋볼런던은 지난 1일 "여섯 번의 친선 경기를 앞두고 토트넘 선수단은 구단 엔필드 훈련장에 소집돼 새 시즌 준비를 위한 훈련을 시작할 예정이다. 1군 선수단은 오는 7일 훈련장에 모여 프리시즌을 준비할 예정"이라며 "유럽축구연맹(UEFA) 유로 2024에 참가하지 않은 소수 선수와 코파 아메리카가 여전히 진행 중이기 때문에 일부 선수들은 약간 늦게 합류할 수 있다."라고 전했다. 

토트넘은 시즌 개막을 앞두고 오는 18일 허츠(스코틀랜드)와의 친선 경기를 시작으로 프리시즌 담금질에 가속도를 붙인다. 20일엔 런던에 있는 로프터스 로드에서 퀸즈파크 레인저스와 두 번째 친선 경기를 가진 뒤, 일본으로 이동한다. 

토트넘은 오는 27일 일본 도쿄 국립경기장에서 J1리그 챔피언인 빗셀 고베와 친선 경기를 치르고 곧바로 한국으로 건너와 31일 오후 8시, 그리고 8월 3일 같은 시각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팀 K리그, 바이에른 뮌헨과 각각 두 차례 친선 경기를 한다. 

영국 언론 풋볼런던이 1일(한국시간) 토트넘 홋스퍼의 2024-2025시즌을 앞둔 프리시즌 시작 일정을 전했다. 손흥민은 영국으로 돌아갔다가 토트넘의 방한 일정에 함께 한국으로 들어올 가능성이 있다. 토트넘
영국 언론 풋볼런던이 1일(한국시간) 토트넘 홋스퍼의 2024-2025시즌을 앞둔 프리시즌 시작 일정을 전했다. 손흥민은 영국으로 돌아갔다가 토트넘의 방한 일정에 함께 한국으로 들어올 가능성이 있다. 토트넘


토트넘과 뮌헨은 동시에 다시 런던으로 건너가 8월 11일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한 번 더 붙는다. 두 팀은 지난해 공격수 해리 케인 이적 과정에서 두 차례 친선 경기를 한 뒤 수익금을 토트넘이 전액 갖는 방식에 합의했다.

뮌헨전까지 마친 토트넘은 8월 20일 오전 4시 킹파워 스타디움에서 승격팀 2024-2025시즌-2025시즌 프리미어리그 개막전을 치른다. 



사진=엑스포츠뉴스DB, 온라인 커뮤니티, 연합뉴스, 아우디서머투어 SNS, 토트넘

김정현 기자 sbjhk8031@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