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7-24 19:23
스포츠

'손흥민 모욕' 벤탄쿠르, 숙청되나…인종차별 발언 뒤 갈라타사라이 이적설 점화

기사입력 2024.06.23 08:30 / 기사수정 2024.06.23 08:30

토트넘 홋스퍼 소식을 주로 전하는 영국 매체 스퍼스웹은 최근 튀르키예 명문 갈라타사라이가 이번 여름 토트넘 미드필더 로드리고 벤탄쿠르 영입에 관심이 있다고 전했다. 우루과이 미드필더 벤탄쿠르는 지난 2022년 1월 토트넘에 입단하면서 약 2년 6개월을 뛰었다. 최근 손흥민과 대한민국 사람들의 얼굴이 비슷하다고 발언해 인종차별 논란을 일으킨 벤탄쿠르는 다음 시즌과 토트넘의 방한 행사를 앞두고 갈라타사라이와 연결되면서 토트넘을 떠나 이번 여름 한국에 방문하지 못할 가능성이 생겼다. 트랜스퍼마르크트
토트넘 홋스퍼 소식을 주로 전하는 영국 매체 스퍼스웹은 최근 튀르키예 명문 갈라타사라이가 이번 여름 토트넘 미드필더 로드리고 벤탄쿠르 영입에 관심이 있다고 전했다. 우루과이 미드필더 벤탄쿠르는 지난 2022년 1월 토트넘에 입단하면서 약 2년 6개월을 뛰었다. 최근 손흥민과 대한민국 사람들의 얼굴이 비슷하다고 발언해 인종차별 논란을 일으킨 벤탄쿠르는 다음 시즌과 토트넘의 방한 행사를 앞두고 갈라타사라이와 연결되면서 토트넘을 떠나 이번 여름 한국에 방문하지 못할 가능성이 생겼다. 트랜스퍼마르크트


(엑스포츠뉴스 권동환 기자) 인종차별 논란을 일으킨 토트넘 홋스퍼 미드필더 로드리고 벤탄쿠르가 이번 여름 튀르키예 명문 갈라타사라이로 떠날 가능성이 생겼다.

토트넘 소식을 주로 전하는 영국 매체 '스퍼스웹'은 22일(한국시간) "로드리고 벤탄쿠르의 에이전트가 갈라타사라이와 이적 가능성에 대해 이야기했다"라고 보도했다.

최근 우루과이 미드필더 벤탄쿠르는 토트넘 팬들뿐만 아니라 대한민국 축구 팬들 사이에서 큰 화제로 떠오른 선수이다. 그는 팀 동료이자 주장인 손흥민 그리고 한국인들을 인종차별하면서 도마 위에 올랐다.

밴탄쿠르는 자국 매체 '포르 라 카미세타(Por la camiseta)'에서 인터뷰 진행자로부터 "네 유니폼은 이미 가지고 있으니 한국인 유니폼을 가져다 줄 수 있나?"라는 질문을 받았다. 벤탄쿠르가 잘 알고 있는 한국인은 토트넘 동료인 손흥민이기에, 사실상 손흥민 유니폼을 줄 수 있냐는 질문이었다. 벤탄쿠르도 질문을 듣자 "쏘니?"라고 되물었다.

토트넘 홋스퍼 소식을 주로 전하는 영국 매체 스퍼스웹은 최근 튀르키예 명문 갈라타사라이가 이번 여름 토트넘 미드필더 로드리고 벤탄쿠르 영입에 관심이 있다고 전했다. 우루과이 미드필더 벤탄쿠르는 지난 2022년 1월 토트넘에 입단하면서 약 2년 6개월을 뛰었다. 최근 손흥민과 대한민국 사람들의 얼굴이 비슷하다고 발언해 인종차별 논란을 일으킨 벤탄쿠르는 다음 시즌과 토트넘의 방한 행사를 앞두고 갈라타사라이와 연결되면서 토트넘을 떠나 이번 여름 한국에 방문하지 못할 가능성이 생겼다. 연합뉴스
토트넘 홋스퍼 소식을 주로 전하는 영국 매체 스퍼스웹은 최근 튀르키예 명문 갈라타사라이가 이번 여름 토트넘 미드필더 로드리고 벤탄쿠르 영입에 관심이 있다고 전했다. 우루과이 미드필더 벤탄쿠르는 지난 2022년 1월 토트넘에 입단하면서 약 2년 6개월을 뛰었다. 최근 손흥민과 대한민국 사람들의 얼굴이 비슷하다고 발언해 인종차별 논란을 일으킨 벤탄쿠르는 다음 시즌과 토트넘의 방한 행사를 앞두고 갈라타사라이와 연결되면서 토트넘을 떠나 이번 여름 한국에 방문하지 못할 가능성이 생겼다. 연합뉴스


이후 진행자가 "세계 챔피언의 것도 좋다"라고 말하자 벤탄쿠르는 "아니면 쏘니 사촌 거는 어떤가. 어차피 걔네 다 똑같이 생겼잖아"라고 받아치면서 논란을 일으켰다.

아시아인의 외모가 거의 비슷해 구분이 어렵다는 벤탄쿠르의 말은 명백한 인종차별적인 발언이다. 심지어 대상이 같은 팀 동료이자 절친한 친구로 알려졌던 손흥민과 한국 사람들이었기에 팬들은 큰 충격에 빠졌다.

논란이 커지자 벤탄쿠르는 곧바로 사과문을 작성했다. 그는 자신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를 통해 "쏘니 내 형제여! 너에게 일어난 일에 대해 사과할게. 그건 매우 나쁜 농담이었다!"라고 해명했다.

이어 "내가 널 사랑하고, 너를 존중하지 않는다거나 너와 다른 사람들을 상처 입히려고 했던 게 절대 아니라는 걸 알아줘! 사랑해 내 형제!"라며 손흥민 계정을 태그해 사과했다.

토트넘 홋스퍼 소식을 주로 전하는 영국 매체 스퍼스웹은 최근 튀르키예 명문 갈라타사라이가 이번 여름 토트넘 미드필더 로드리고 벤탄쿠르 영입에 관심이 있다고 전했다. 우루과이 미드필더 벤탄쿠르는 지난 2022년 1월 토트넘에 입단하면서 약 2년 6개월을 뛰었다. 최근 손흥민과 대한민국 사람들의 얼굴이 비슷하다고 발언해 인종차별 논란을 일으킨 벤탄쿠르는 다음 시즌과 토트넘의 방한 행사를 앞두고 갈라타사라이와 연결되면서 토트넘을 떠나 이번 여름 한국에 방문하지 못할 가능성이 생겼다. 연합뉴스
토트넘 홋스퍼 소식을 주로 전하는 영국 매체 스퍼스웹은 최근 튀르키예 명문 갈라타사라이가 이번 여름 토트넘 미드필더 로드리고 벤탄쿠르 영입에 관심이 있다고 전했다. 우루과이 미드필더 벤탄쿠르는 지난 2022년 1월 토트넘에 입단하면서 약 2년 6개월을 뛰었다. 최근 손흥민과 대한민국 사람들의 얼굴이 비슷하다고 발언해 인종차별 논란을 일으킨 벤탄쿠르는 다음 시즌과 토트넘의 방한 행사를 앞두고 갈라타사라이와 연결되면서 토트넘을 떠나 이번 여름 한국에 방문하지 못할 가능성이 생겼다. 연합뉴스


그러나 벤탄쿠르의 사과에도 논란은 쉽게 가라앉지 않았다. 그의 인종차별적인 발언은 손흥민 한 명에 국한되지 않고 한국인 전체를 향한 것이었고, 이를 단순히 나쁜 농담으로 치부한 것에 대해 팬들은 불만을 드러냈다.

결국 피해 당사자 중 한 명인 손흥민이 직접 진화에 나섰다. 손흥민은 20일 자신의 SNS를 통해 벤탄쿠르의 발언에 대한 자신의 입장을 영문으로 밝혔다.

손흥민은 "이미 롤로(Lolo, 벤탄쿠르 애칭)와 대화를 했으며 그가 실수를 했고 그도 이를 안다. 그는 내게 사과했다"라며 "벤탄쿠르가 뭔가를 공격적으로 말하려는 의도는 아니었다. 우린 형제다. 그리고 변한 것은 아무 것도 없다"라고 밝혔다.

이어 "지나간 일이다. 우린 하나다. 우린 프리시즌에 다시 만나 팀에서 하나로 뭉쳐 싸울 것"이라고 덧붙였다.

토트넘 홋스퍼 소식을 주로 전하는 영국 매체 스퍼스웹은 최근 튀르키예 명문 갈라타사라이가 이번 여름 토트넘 미드필더 로드리고 벤탄쿠르 영입에 관심이 있다고 전했다. 우루과이 미드필더 벤탄쿠르는 지난 2022년 1월 토트넘에 입단하면서 약 2년 6개월을 뛰었다. 최근 손흥민과 대한민국 사람들의 얼굴이 비슷하다고 발언해 인종차별 논란을 일으킨 벤탄쿠르는 다음 시즌과 토트넘의 방한 행사를 앞두고 갈라타사라이와 연결되면서 토트넘을 떠나 이번 여름 한국에 방문하지 못할 가능성이 생겼다. 연합뉴스
토트넘 홋스퍼 소식을 주로 전하는 영국 매체 스퍼스웹은 최근 튀르키예 명문 갈라타사라이가 이번 여름 토트넘 미드필더 로드리고 벤탄쿠르 영입에 관심이 있다고 전했다. 우루과이 미드필더 벤탄쿠르는 지난 2022년 1월 토트넘에 입단하면서 약 2년 6개월을 뛰었다. 최근 손흥민과 대한민국 사람들의 얼굴이 비슷하다고 발언해 인종차별 논란을 일으킨 벤탄쿠르는 다음 시즌과 토트넘의 방한 행사를 앞두고 갈라타사라이와 연결되면서 토트넘을 떠나 이번 여름 한국에 방문하지 못할 가능성이 생겼다. 연합뉴스


손흥민이 직접 벤탄쿠르로부터 사과를 받았다며 상황을 진정시키기 위해 노력했으나 벤탄쿠르의 발언에 불쾌감을 느낀 한국 팬들의 분노는 쉽게 가라앉지 않았다.

결국 벤탄쿠르는 22일 SNS에 2차 사과문을 내놓았다. 그는 "난 모든 팬 여러분, 그리고 날 '팔로우'하는 분들과 소통하고 싶다"며 "내가 다른 누구도 아닌 손흥민을 언급한 뒤 그와 대화를 나눴고 우리의 깊은 우정을 알렸고, 그(손흥민)는 이 것이 불행한 오해에서 비롯된 것으로 오해했다"라고 전했다.

그러면서 "누군가가 내 말로 인해 불쾌함을 느꼈다면 진심으로 사과하고 싶다"며 "다만 내가 (손흥민 아닌)다른 사람 언급하지 않았다는 점을 알아주길 바란다. 그리고 손흥민에게만 한 얘기다. 직접 혹은 간접적으로 다른 누군가를 불쾌하게 할 의도가 없었다"고 밝혔다.

2차 사과문이 인종차별 사태를 진정시킬 수 있을지 관심이 집중되고 있는 가운데 다음 시즌을 앞두고 벤탄쿠르가 토트넘을 떠나 튀르키예 명문 갈라타사라이로 향하면서 손흥민과 함께 뛰지 못할 수도 있다는 주장이 나와 눈길을 끌었다.

토트넘 홋스퍼 소식을 주로 전하는 영국 매체 스퍼스웹은 최근 튀르키예 명문 갈라타사라이가 이번 여름 토트넘 미드필더 로드리고 벤탄쿠르 영입에 관심이 있다고 전했다. 우루과이 미드필더 벤탄쿠르는 지난 2022년 1월 토트넘에 입단하면서 약 2년 6개월을 뛰었다. 최근 손흥민과 대한민국 사람들의 얼굴이 비슷하다고 발언해 인종차별 논란을 일으킨 벤탄쿠르는 다음 시즌과 토트넘의 방한 행사를 앞두고 갈라타사라이와 연결되면서 토트넘을 떠나 이번 여름 한국에 방문하지 못할 가능성이 생겼다. 트랜스퍼마르크트
토트넘 홋스퍼 소식을 주로 전하는 영국 매체 스퍼스웹은 최근 튀르키예 명문 갈라타사라이가 이번 여름 토트넘 미드필더 로드리고 벤탄쿠르 영입에 관심이 있다고 전했다. 우루과이 미드필더 벤탄쿠르는 지난 2022년 1월 토트넘에 입단하면서 약 2년 6개월을 뛰었다. 최근 손흥민과 대한민국 사람들의 얼굴이 비슷하다고 발언해 인종차별 논란을 일으킨 벤탄쿠르는 다음 시즌과 토트넘의 방한 행사를 앞두고 갈라타사라이와 연결되면서 토트넘을 떠나 이번 여름 한국에 방문하지 못할 가능성이 생겼다. 트랜스퍼마르크트


이에 대해 스퍼스웹은 "갈라타사라이는 로드리고 벤탄쿠르에게 관심이 있다"라며 "그들은 새 시즌을 앞두고 미드필더 강화를 모색하고 있고, 여름 이적시장에서 벤탄쿠르가 놀라운 이름으로 떠올랐다"라고 설명했다.

이어 "갈라타사라이의 오칸 부룩 감독은 벤탄쿠르를 영입하는데 열중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으며, 갈라타사라이는 이 영입 작전이 성사시키기 상당히 어려울 것임을 알고 있다"라고 덧붙였다.

더불어 "그럼에도 불구하고 갈라타사라이는 이적을 추진할 수 있는지 알아보기 위해 기꺼이 노력할 의향이 있다"라며 "클럽 관계자들은 이미 이적에 있어 재정적인 조건을 논의하기 위해 벤탄쿠르의 에이전트를 만난 것으로 생각된다"라고 전했다.

벤탄쿠르의 갈라타사라이 이적설에 대해 매체는 "갈라타사라이에서 뛰고 있는 페르난도 무슬레라와 루카스 토레이라로 구성된 우루과이 듀오가 벤탄쿠르가 튀르키예로 이적하도록 설득하는데 도움이 될 수 있다"라고 주장했다.

토트넘 홋스퍼 소식을 주로 전하는 영국 매체 스퍼스웹은 최근 튀르키예 명문 갈라타사라이가 이번 여름 토트넘 미드필더 로드리고 벤탄쿠르 영입에 관심이 있다고 전했다. 우루과이 미드필더 벤탄쿠르는 지난 2022년 1월 토트넘에 입단하면서 약 2년 6개월을 뛰었다. 최근 손흥민과 대한민국 사람들의 얼굴이 비슷하다고 발언해 인종차별 논란을 일으킨 벤탄쿠르는 다음 시즌과 토트넘의 방한 행사를 앞두고 갈라타사라이와 연결되면서 토트넘을 떠나 이번 여름 한국에 방문하지 못할 가능성이 생겼다. 연합뉴스
토트넘 홋스퍼 소식을 주로 전하는 영국 매체 스퍼스웹은 최근 튀르키예 명문 갈라타사라이가 이번 여름 토트넘 미드필더 로드리고 벤탄쿠르 영입에 관심이 있다고 전했다. 우루과이 미드필더 벤탄쿠르는 지난 2022년 1월 토트넘에 입단하면서 약 2년 6개월을 뛰었다. 최근 손흥민과 대한민국 사람들의 얼굴이 비슷하다고 발언해 인종차별 논란을 일으킨 벤탄쿠르는 다음 시즌과 토트넘의 방한 행사를 앞두고 갈라타사라이와 연결되면서 토트넘을 떠나 이번 여름 한국에 방문하지 못할 가능성이 생겼다. 연합뉴스


그러면서 "이번 소문은 벤탄쿠르가 손흥민을 향한 불쾌한 농담으로 많은 비난을 받은 데 따른 것"이라며 "타임스 보도에 따르면 벤탄쿠르는 손흥민이 사과를 받아들였음에도 영국축구협회(FA)로부터 기소될 수 있다"라고 밝혔다.

타임스는 최근 "로드리고 벤탄쿠르는 한국 사람들이 토트넘 홋스퍼 팀 동료인 손흥민과 모두 똑같아 보인다고 말해 출전 금지 징계를 받을 수 있으며, FA는 벤탄쿠르에게 징계를 내릴지 여부를 고려하고 있다"라며 출장 정지 징계가 내려질 수 있다고 언급했다.

만약 벤탄쿠르가 이번 여름 갈라타사라이로 이적한다면 이번 여름 한국 팬들에게 야유 등을 피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당장 토트넘은 이번 여름 프리시즌 때 아시아 투어의 일환으로 한국을 방문할 예정이다.

토트넘은 오는 7월 2024-2025시즌을 앞두고 2024 쿠팡플레이 시리즈에 참여해 7월 31일 팀K리그 그리고 8월 3일 김민재의 소속팀 바이에른 뮌헨과 두 차례 맞대결을 펼친다. 이번 방문으로 토트넘은 2021년 이후 3년 만에 다시 한국을 찾는다.

토트넘 홋스퍼 소식을 주로 전하는 영국 매체 스퍼스웹은 최근 튀르키예 명문 갈라타사라이가 이번 여름 토트넘 미드필더 로드리고 벤탄쿠르 영입에 관심이 있다고 전했다. 우루과이 미드필더 벤탄쿠르는 지난 2022년 1월 토트넘에 입단하면서 약 2년 6개월을 뛰었다. 최근 손흥민과 대한민국 사람들의 얼굴이 비슷하다고 발언해 인종차별 논란을 일으킨 벤탄쿠르는 다음 시즌과 토트넘의 방한 행사를 앞두고 갈라타사라이와 연결되면서 토트넘을 떠나 이번 여름 한국에 방문하지 못할 가능성이 생겼다. 연합뉴스
토트넘 홋스퍼 소식을 주로 전하는 영국 매체 스퍼스웹은 최근 튀르키예 명문 갈라타사라이가 이번 여름 토트넘 미드필더 로드리고 벤탄쿠르 영입에 관심이 있다고 전했다. 우루과이 미드필더 벤탄쿠르는 지난 2022년 1월 토트넘에 입단하면서 약 2년 6개월을 뛰었다. 최근 손흥민과 대한민국 사람들의 얼굴이 비슷하다고 발언해 인종차별 논란을 일으킨 벤탄쿠르는 다음 시즌과 토트넘의 방한 행사를 앞두고 갈라타사라이와 연결되면서 토트넘을 떠나 이번 여름 한국에 방문하지 못할 가능성이 생겼다. 연합뉴스


방한 일정이 확정된 후 한국 팬들은 토트넘 스타플레이어들을 또 만날 수 있다는 소식에 큰 기대감을 드러냈는데, 방한을 앞두고 벤탄쿠르가 다름 아닌 손흥민과 한국인들의 외모가 다 똑같다는 인종차별을 하면서 팬들을 분노하게끔 만들었다.

일부 팬들은 벤탄쿠르가 한국에 입국하면 계란을 던져야 한다고 주장하는 등 벤탄쿠르의 방한을 벼르고 있는 가운데 그가 갈라타사라이와 연결되면서 2022년 1월 토트넘에 입단한지 약 2년 6개월 만에 클럽을 떠나 아시아 투어에 동행하지 않을 가능성이 생겼다.


사진=트랜스퍼마르크트, 연합뉴스

권동환 기자 kkddhh95@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