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5-26 18:18
연예

변우석 "절친 주우재, '모델 집합'서 첫 만남…멋있는데 얄미워" (런닝맨)[종합]

기사입력 2024.05.13 10:50



(엑스포츠뉴스 박세현 기자) 변우석이 주우재와 모델 집합 때 처음 인연을 맺게 됐다고 밝혀 관심을 모은다. 

12일 방송된 SBS '런닝맨'에서는 tvN 월화드라마 '선재 업고 튀어'에 출연 중인 배우 변우석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는 변우석이 주우재와의 친분을 과시했다. 

이날 유재석은 변우석에게 "몇 살 때부터 모델을 한 거냐"라고 물었다. 

이에 변우석은 "20살 때부터 (모델 일을) 시작했다"라며 모델에서 배우로 전향한 사실을 밝혔다. 

김종국은 변우석에게 주우재와 친분을 쌓게된 계기를 묻기도. 

변우석은 "모델 때 약간 한 번 집합이 있었다. 집합이 있었는데 (선배가) '누가 화장실에 있다. 불러와라'라고 하셔서 제가 화장실에 가서 그 분에게 '오셔야 할 것 같아요' 했는데, 그 화장실에 있던 사람이 우재 형이다. 그렇게 처음 인연을 맺게 됐다"라고 말했다. 



하하는 "(주우재가) 지금처럼 헐랭이었냐. 아니면 멋있는 척 했냐"라고 물었다. 

변우석은 "우재 형은 너무 멋있었다. (데뷔 전에) 다른 일을 잘 하다가 모델을 늦게 시작한 케이스다"라며 다방면에 능력 있는 주우재가 멋있어 보였다고 밝혔다. 

이어 "약간 얄밉지 않냐. 왜 그런진 모르겠는데... 잘하는데"라고 말했다. 

김종국은 "잘하는데 멋은 없다. 그리고 부럽지 않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하하는 "주우재는 나약하다. 변우석이 잘 되니까 자기가 잘된 것 같이 행동하더라"라며 주우재에 대한 폭로를 이어갔다. 

한편, 런닝맨 멤버들은 변우석에 대한 주접을 멈추지 않았다. 

유재석은 "우석이가 여기 앉아 있잖아. 뒤통수만 봐도 잘생겼다. 석진이 형 뒤통수를 보면 '아유 고생하셨다. 험난한 인생'이라는 생각이 든다"라고 말했다. 

지석진은 "그래 참 여러 가지로 럭셔리하네. 머리숱도 많다"라고 말해 현장을 폭소케 했다. 

사진=SBS '런닝맨' 방송 캡처

박세현 기자 shinesh830@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