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5-19 22:59
연예

'이혼' 선우은숙 "유영재 삼혼 맞다…사실혼 논란, 기사 보고 알아" (동치미)[종합]

기사입력 2024.04.14 00:47



(엑스포츠뉴스 이창규 기자) '동치미' 선우은숙이 유영재와 이혼한 심경을 전했다.

13일 방송된 MBN '속풀이쇼 동치미'는 ‘어머니, 애 낳으면 봐주실 거죠?’라는 주제로 배우 남능미, 선우은숙, 패션디자이너 김종월, 배우 이인혜, 아나운서 최희, 개그맨 임하룡, 야구해설위원 최경환이 출연했다.

이날 선우은숙은 "우선 제가 이런 자리를 통해서 여러분들에게 이런 소식을 전하게 되어서 정말 죄송하다"고 운을 뗐다.



그는 "저도 역시 어렵고 힘든 시간을 보내고 있다. 요즘에 사실 여러 가지 충격적인 일들을 통해서 여러 번 쓰러지기도 했고 실려가기도 했고 회복이 아직 안 된 상태"라며 "이 짧은 시간 동안에 이런 결정을 할 수 있었던 것은 저한테 남아있는 시간도 소중하다고 생각해서 빠른 선택을 했다"고 이혼을 결정한 이유를 밝혔다.

유영재의 사실혼 논란에 대해서는 "저도 사실 기사를 보고 알았다. 어쨌든 저와 결혼하기 전에 있던 문제들에 대해서 저희가 깊은 시간을 가진 관계였다면 제가 8일 만에 결혼을 승낙하지도 않았을 것이고, 혼인신고 역시 하지 않았을 것"이라고 말했다.

또한 자신이 유영재의 세 번째 아내가 맞다면서 "기사를 보고서도 함구하고 있었던 것은 '마지막까지 가져가야하는 게 맞지 않나' 생각했었는데, 저를 많이 응원해주시고 또 많은 격려를 해주셨던 시청자분들에 대한 최소한도의 예의로 말씀을 드려야겠다 싶어서 얘기를 꺼냈다"고 덧붙였다.



앞서 선우은숙은 유영재와 지난 5일 협의 이혼을 알렸다. 이들은 지난 2022년 10월 같은 종교를 두고 가까워졌다며 혼인신고를 했음을 알렸으나, 1년 반 만에 돌연 이혼했다.

이들의 이혼에 대해 선우은숙의 소속사 스타잇엔터테인먼트 측은 "사유는 성격 차이"라고 전했다.

그러나 이들의 파경 절차와 사유에 대한 여러 의혹이 제기됐고, 유영재는 양다리, 삼혼 의혹까지 불거졌다.

사진= '동치미' 방송 캡처



이창규 기자 skywalkerlee@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