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7-16 05:24
연예

전현무 "인생에 여자가 안 끊이네?" 곽튜브에 감탄 (전현무계획)

기사입력 2024.04.12 22:38 / 기사수정 2024.04.12 22:38



(엑스포츠뉴스 김수아 기자) 유튜버 곽튜브 곽준빈이 군 시절을 회상했다.

12일 방송된 MBN '전현무계획'에서는 다섯 번째 길바닥으로 전현무와 곽준빈은 강원도 홍천을 방문했다.

홍천 터미널에 먼저 도착한 곽준빈은 "지난번 여수는 피곤했는데, 홍천은 들뜬 마음으로 왔다"고 고백했다.

전현무는 홍천을 선택한 이유로 강원도의 교통 허브라고 설명했다. 우선 홍천에서 다른 지역으로 이동하려고 한다고.

그러자 곽준빈은 "난 내 추억을 건드리러 오는 줄 알았다"고 말하며 터미널에서 20분 거리에서 군 복무를 했었다고 알렸다.

따라서 이날은 곽준빈계획으로 시작했고, 곽준빈은 군 복무 시절 휴가의 시작과 끝을 함께한 최애 맛집을 방문했다.



이들은 한 명의 군인과 두 명의 시민에게 맛집인지 인증을 받았고, 뼈해장국을 먹으러 갔다.

전현무는 곽준빈에게 "군대에 있을 때 몇 번 왔어?"라고 질문했고, 곽준빈은 "휴가 나올 때는 버스 시간이 남으면 먹고, 복귀할 때는 무조건 먹었다"고 대답했다.

이어 전현무는 곽준빈을 면회왔던 사람들도 여기서 먹고 갔는지 궁금해했고, 곽준빈은 "엄마랑 왔었다. 안 믿겠지만 당시 만났던 여자친구랑도 왔었다"고 말했다.

이를 들은 전현무는 "인생에 여자가 끊인 적이 없다?"며 의아함을 드러냈다.

곽준빈은 "저 같은 애들이 허들이 없어서 애들이 방심한다. '설마 사귀겠어?'하다가 1년 뒤에 손잡고 있다"고 덧붙였다.

사진=MBN 방송 화면

김수아 기자 sakim4242@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