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4-19 20:20
스포츠

기다렸다! 손흥민 시즌 13호골 폭발!…토트넘, 팰리스에 3-1 역전승→4위 '맹추격' [PL 리뷰]

기사입력 2024.03.03 07:21 / 기사수정 2024.03.03 08:53

토트넘 캡틴 손흥민이 3일 영국 런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크리스탈 팰리스와 2023-24시즌 프리미어리그 27라운드 경기에서 리그 13호골을 기록했다. 토트넘은 3-1 역전승을 거뒀다. 손흥민은 지난 1월1일 본머스전 이후 2달여 만에 프리미어리그 골 맛을 보고 아시안컵 탁구 사건 등으로 상처 받은 마음을 치유했다. 토트넘도 직전 경기 울버햄프턴전 패배 아픔을 씻었다. 연합뉴스
토트넘 캡틴 손흥민이 3일 영국 런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크리스탈 팰리스와 2023-24시즌 프리미어리그 27라운드 경기에서 리그 13호골을 기록했다. 토트넘은 3-1 역전승을 거뒀다. 손흥민은 지난 1월1일 본머스전 이후 2달여 만에 프리미어리그 골 맛을 보고 아시안컵 탁구 사건 등으로 상처 받은 마음을 치유했다. 토트넘도 직전 경기 울버햄프턴전 패배 아픔을 씻었다. 연합뉴스


(엑스포츠뉴스 나승우 기자) 토트넘 홋스퍼 캡틴 손흥민이 크리스탈 팰리스를 상대로 리그 13호골을 뽑아내며 포효했다.

토트넘은 3일(한국시간) 영국 런던에 위치한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크리스탈 팰리스와의 2023-24시즌 프리미어리그 27라운드 홈 맞대결서 3-1 역전승을 거뒀다. 이날 최전방 공격수로 선발 출전한 손흥민은 2-1로 앞서던 후반 43분 30m를 질주한 후 리그 13호골을 터뜨리며 팀 승리에 힘을 보탰다. 약 두 달 만에 터진 득점포였다.

손흥민의 활약으로 승점 3점을 얻은 토트넘은 15승5무6패, 승점 50으로 리그 5위를 유지했다. 팰리스는 7승7무13패, 승점 28을 기록하며 리그 14위에 머물렀다.

이날 토트넘은 4-2-3-1 포메이션을 들고 나왔다. 굴리엘모 비카리오가 골문을 지켰다. 에메르송 로얄, 크리스티안 로메로, 미키 판더펜, 데스티니 우도기가 수비를 맡았다. 이브 비수마, 로드리고 벤탄쿠르가 중원에서 호흡을 맞췄고, 데얀 쿨루세브스키, 제임스 매디슨, 티모 베르너가 2선에 위치했다. 손흥민은 부상 당한 히샤를리송을 대신해 최전방 원톱으로 출전했다.

팰리스는 3-4-2-1 전형으로 맞섰다. 샘 존스턴이 골키퍼 장갑을 꼈고, 크리스 리차즈, 요아킴 안데르센, 조엘 워드가 백3를 구성했다. 타이릭 미첼, 제퍼슨 레르마, 애덤 워튼, 다니엘 무뇨스가 중원을 이뤘다. 에베레치 에제, 조던 아예우가 2선에서 원톱 장필리프 마테타를 지원했다.

토트넘 캡틴 손흥민이 3일 영국 런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크리스탈 팰리스와 2023-24시즌 프리미어리그 27라운드 경기에서 리그 13호골을 기록했다. 토트넘은 3-1 역전승을 거뒀다. 손흥민은 지난 1월1일 본머스전 이후 2달여 만에 프리미어리그 골 맛을 보고 아시안컵 탁구 사건 등으로 상처 받은 마음을 치유했다. 토트넘도 직전 경기 울버햄프턴전 패배 아픔을 씻었다. 토트넘 SNS
토트넘 캡틴 손흥민이 3일 영국 런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크리스탈 팰리스와 2023-24시즌 프리미어리그 27라운드 경기에서 리그 13호골을 기록했다. 토트넘은 3-1 역전승을 거뒀다. 손흥민은 지난 1월1일 본머스전 이후 2달여 만에 프리미어리그 골 맛을 보고 아시안컵 탁구 사건 등으로 상처 받은 마음을 치유했다. 토트넘도 직전 경기 울버햄프턴전 패배 아픔을 씻었다. 토트넘 SNS


토트넘 캡틴 손흥민이 3일 영국 런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크리스탈 팰리스와 2023-24시즌 프리미어리그 27라운드 경기에서 리그 13호골을 기록했다. 토트넘은 3-1 역전승을 거뒀다. 손흥민은 지난 1월1일 본머스전 이후 2달여 만에 프리미어리그 골 맛을 보고 아시안컵 탁구 사건 등으로 상처 받은 마음을 치유했다. 토트넘도 직전 경기 울버햄프턴전 패배 아픔을 씻었다. 크리스탈 팰리스 SNS
토트넘 캡틴 손흥민이 3일 영국 런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크리스탈 팰리스와 2023-24시즌 프리미어리그 27라운드 경기에서 리그 13호골을 기록했다. 토트넘은 3-1 역전승을 거뒀다. 손흥민은 지난 1월1일 본머스전 이후 2달여 만에 프리미어리그 골 맛을 보고 아시안컵 탁구 사건 등으로 상처 받은 마음을 치유했다. 토트넘도 직전 경기 울버햄프턴전 패배 아픔을 씻었다. 크리스탈 팰리스 SNS


경기 전 토트넘은 25경기를 치러 14승 5무 6패(승점 47)을 기록, 리버풀(승점 60), 맨체스터 시티(승점 59), 아스널(승점 58), 애스턴 빌라(승점 52)에 이어 20개팀 중 5위를 달리고 있었다.

특히 상위 4팀보다 한 경기를 덜 치렀기 때문에 남은 15경기에서 추격전을 벌여 4강 진입을 노릴 수 있는 상황이다. 크리스탈 팰리스전이 그 출발점이다.

반면 크리스탈 팰리스는 승점 28에 그치면서 13위로 중하위권에 머무르고 있다. 백전노장 로이 호지슨 감독이 물러나고 지난 시즌까지 독일 아인트라흐트 프랑크푸르트를 지휘했던 오스트리아 출신 올리버 글라스너 감독이 부임했다.

그런 가운데 토트넘에서 중요한 화두가 등장했다. 지난해 12월 이후 자취를 감췄던 손흥민 원톱 전술이 다시 등장할지 여부다. 손흥민에 이어 전방 공격수로 활약하던 브라질 국가대표 히샬리송이 부상으로 한 달 가까이 결장하게 된 탓이다.

히샬리송은 최근 훈련장에 보이질 않고 있는데 토트넘을 지휘하는 안지 포스테코글루 감독이 히샬리송 부상 결장을 확언했다. 그는 1일 사전 기자회견에서 "히샬리송은 3~4주 결장한다. 그는 지난 경기(울버햄프턴전)에서 약간의 무릎 부상을 입었다"고 했다.

토트넘 캡틴 손흥민이 3일 영국 런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크리스탈 팰리스와 2023-24시즌 프리미어리그 27라운드 경기에서 리그 13호골을 기록했다. 토트넘은 3-1 역전승을 거뒀다. 손흥민은 지난 1월1일 본머스전 이후 2달여 만에 프리미어리그 골 맛을 보고 아시안컵 탁구 사건 등으로 상처 받은 마음을 치유했다. 토트넘도 직전 경기 울버햄프턴전 패배 아픔을 씻었다. 연합뉴스
토트넘 캡틴 손흥민이 3일 영국 런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크리스탈 팰리스와 2023-24시즌 프리미어리그 27라운드 경기에서 리그 13호골을 기록했다. 토트넘은 3-1 역전승을 거뒀다. 손흥민은 지난 1월1일 본머스전 이후 2달여 만에 프리미어리그 골 맛을 보고 아시안컵 탁구 사건 등으로 상처 받은 마음을 치유했다. 토트넘도 직전 경기 울버햄프턴전 패배 아픔을 씻었다. 연합뉴스


토트넘 캡틴 손흥민이 3일 영국 런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크리스탈 팰리스와 2023-24시즌 프리미어리그 27라운드 경기에서 리그 13호골을 기록했다. 토트넘은 3-1 역전승을 거뒀다. 손흥민은 지난 1월1일 본머스전 이후 2달여 만에 프리미어리그 골 맛을 보고 아시안컵 탁구 사건 등으로 상처 받은 마음을 치유했다. 토트넘도 직전 경기 울버햄프턴전 패배 아픔을 씻었다. 연합뉴스
토트넘 캡틴 손흥민이 3일 영국 런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크리스탈 팰리스와 2023-24시즌 프리미어리그 27라운드 경기에서 리그 13호골을 기록했다. 토트넘은 3-1 역전승을 거뒀다. 손흥민은 지난 1월1일 본머스전 이후 2달여 만에 프리미어리그 골 맛을 보고 아시안컵 탁구 사건 등으로 상처 받은 마음을 치유했다. 토트넘도 직전 경기 울버햄프턴전 패배 아픔을 씻었다. 연합뉴스


이에 따라 히샤를리송을 대체할 원톱이 필요한데 손흥민이 결국 왼쪽 날개에서 스트라이커로 보직 변경하게 됐다. 손흥민은 지난해 12월 초순까지 해리 케인의 빈자리를 보완하기 위해 왼쪽 날개에서 스트라이커로 보직 변경했다가 다시 레프트윙으로 자리를 바꿨다. 3달 만에 다시 원톱으로 재이동했다.

지난 1월1일 본머스와의 프리미어리그 홈 경기에서 시즌 12호골을 뽑아낸 뒤 2023 카타르 아시안컵에 참가하느라 한 달 넘게 팀을 비웠다. 카타르에서 돌아온 뒤 2경기를 치렀으나 골을 넣진 못했다. 이번 크리스탈 팰리스전이 손흥민 입장에선 득점할 수 있는 기회가 됐다. 손흥민은 크리스탈 팰리스를 상대로 프리미어리그 데뷔골, 토트넘 홋스퍼 구장 1호골 등 총 10개의 공격포인트를 기록하며 강한 면모를 드러냈다.

이번 시즌 리그 12골을 기록 중인 손흥민은 최근 4번의 맞대결서 3골을 넣으며 강한 모습을 보였던 팰리스를 상대로 13호골 도전에 나섰다. 팰리스를 상대로 득점포가 터져야 전반기에 보여줬던 리듬을 빠르게 되찾을 수 있었다. 또한 아시안컵 참가 여파로 다소 떨어졌던 경기력도 끌어올릴 수 있을 것으로 기대를 모았다.

경기는 쉽지 않았다. 팰리스가 두 줄 수비를 펼치면서 공간 창출에 어려움을 겪었다. 토트넘은 초반부터 강한 전방압박으로 공 소유권을 내주지 않았다. 팰리스도 일단 수비라인을 높은 곳까지 끌어올려 토트넘의 빌드업을 사전 차단하고자 했다.

토트넘이 팰리스의 팀 단위 압박을 벗겨내고 기회를 잡았다. 전반 4분 베르너가 왼쪽 측면에서 드리블로 수비 2명을 제친 뒤 크로스를 올려 상대 수비에 균열을 냈다. 하지만 슈팅까지 이어지진 않았다.

먼저 포문을 연 건 팰리스였다. 1분 뒤 미첼의 크로스를 에메르송이 막았으나 흘러나온 공을 팰리스가 다시 잡았다. 곧장 전방에 있는 아예우에게 연결했고, 아예우는 오른발 슈팅을 때렸다. 하지만 골문을 크게 벗어났다.

팰리스가 계속 기회를 잡았다. 로메로의 패스 미스가 나왔다. 전반 7분 로메로의 실수를 놓치지 않고 공을 끊어내 역습에 나섰다. 마테타까지 연결되는 듯 했으나 판더펜이 마테타에게 연결되는 패스를 적시에 끊어냈다.

토트넘도 반격에 나섰다. 전반 9분 우도기가 매디슨에게 길게 패스를 찔러줘 한 번에 수비를 무너뜨리고자 했다. 하지만 골키퍼가 뛰어나와 잡아냈다. 직후 판더펜이 발목을 잡고 쓰러졌다. 마테타와 경합 과정에서 충돌한 것이었다. 부상 우려가 있었지만 치료를 받고 다시 정상적으로 경기를 소화했다.

토트넘 캡틴 손흥민이 3일 영국 런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크리스탈 팰리스와 2023-24시즌 프리미어리그 27라운드 경기에서 리그 13호골을 기록했다. 토트넘은 3-1 역전승을 거뒀다. 손흥민은 지난 1월1일 본머스전 이후 2달여 만에 프리미어리그 골 맛을 보고 아시안컵 탁구 사건 등으로 상처 받은 마음을 치유했다. 토트넘도 직전 경기 울버햄프턴전 패배 아픔을 씻었다. 연합뉴스
토트넘 캡틴 손흥민이 3일 영국 런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크리스탈 팰리스와 2023-24시즌 프리미어리그 27라운드 경기에서 리그 13호골을 기록했다. 토트넘은 3-1 역전승을 거뒀다. 손흥민은 지난 1월1일 본머스전 이후 2달여 만에 프리미어리그 골 맛을 보고 아시안컵 탁구 사건 등으로 상처 받은 마음을 치유했다. 토트넘도 직전 경기 울버햄프턴전 패배 아픔을 씻었다. 연합뉴스


토트넘 캡틴 손흥민이 3일 영국 런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크리스탈 팰리스와 2023-24시즌 프리미어리그 27라운드 경기에서 리그 13호골을 기록했다. 토트넘은 3-1 역전승을 거뒀다. 손흥민은 지난 1월1일 본머스전 이후 2달여 만에 프리미어리그 골 맛을 보고 아시안컵 탁구 사건 등으로 상처 받은 마음을 치유했다. 토트넘도 직전 경기 울버햄프턴전 패배 아픔을 씻었다. 연합뉴스
토트넘 캡틴 손흥민이 3일 영국 런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크리스탈 팰리스와 2023-24시즌 프리미어리그 27라운드 경기에서 리그 13호골을 기록했다. 토트넘은 3-1 역전승을 거뒀다. 손흥민은 지난 1월1일 본머스전 이후 2달여 만에 프리미어리그 골 맛을 보고 아시안컵 탁구 사건 등으로 상처 받은 마음을 치유했다. 토트넘도 직전 경기 울버햄프턴전 패배 아픔을 씻었다. 연합뉴스


팰리스가 토트넘 골문을 노렸다. 전반 12분 무뇨스가 우도기에게 걸려 넘어져 프리킥을 얻어냈다. 아예우가 문전으로 붙여줬고, 마테타가 오른발 슈팅을 때렸으나 수비 벽에 막혔다. 흘러나온 공을 워튼이 잡아 재차 슈팅으로 이어갔으나 크게 벗어났다.

손흥민이 번뜩였다. 전반 16분 매디슨이 낮은 위치까지 내려와 빌드업에 관여했다. 이어 벤탄쿠르가 받아 침투하는 손흥민을 향해 패스를 찔러줬다. 손흥민이 스피드를 살려 공을 잡아보려고 했으나 아쉽게도 골키퍼가 한 발 빨랐다. 전반 18분에는 손흥민이 베르너에게 결정적 기회를 만들어줬다. 환상적인 패스를 받은 베르너는 일대일 기회를 맞았으나 슈팅이 골키퍼 선방에 막혔다.

비카리오와 무뇨스가 충돌했다. 전반 21분 레르마의 패스가 굴절돼 무뇨스 쪽으로 흘렀고, 이를 막기 위해 뛰어나온 비카리오가 무뇨스와 크게 부딪혔다. 잠시 경기가 지연됐으나 두 선수 모두 문제 없이 경기를 이어갔다.

전반 25분에는 매디슨이 직접 프리킥을 시도했지만 골키퍼가 쉽게 막아냈다. 전반 29분에는 매디슨이 박스 밖에서 손흥민에게 침투 패스를 넣어줬다. 손흥민은 라인을 무너뜨린 뒤 패스를 받았으나 정작 슈팅 각도가 나오지 않았다. 결국 다시 뒤로 공을 돌렸고, 공격이 수비에 막히며 기회가 무산됐다.

팰리스가 결정적 기회를 놓쳤다. 전반 30분 워튼의 패스를 받아 아예우가 박스 안 슈팅을 때렸다. 하지만 비카리오의 선방에 가로막혔다. 토트넘은 우도기, 비수마, 매디슨으로 이어지는 플레이를 통해 역습에 나섰고, 반대편 에메르송에게 연결됐다. 에메르송은 손흥민을 보고 크로스를 올렸지만 손흥민은 이를 잡지 못했다.

팰리스가 수비라인을 내렸다. 토트넘은 팰리스 수비에 고전했다. 전반 40분 베르너의 침투 패스가 매디슨에게 향했지만 팰리스 수비가 에워싸면서 강하게 압박했다. 이에 벤탄쿠르가 중거리 슈팅으로 득점을 노려봤으나 골문과는 거리가 멀었다. 결국 추가시간까지 득점이 나오지 않으면서 0-0으로 전반전이 종료됐다.

토트넘 캡틴 손흥민이 3일 영국 런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크리스탈 팰리스와 2023-24시즌 프리미어리그 27라운드 경기에서 리그 13호골을 기록했다. 토트넘은 3-1 역전승을 거뒀다. 손흥민은 지난 1월1일 본머스전 이후 2달여 만에 프리미어리그 골 맛을 보고 아시안컵 탁구 사건 등으로 상처 받은 마음을 치유했다. 토트넘도 직전 경기 울버햄프턴전 패배 아픔을 씻었다. 연합뉴스
토트넘 캡틴 손흥민이 3일 영국 런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크리스탈 팰리스와 2023-24시즌 프리미어리그 27라운드 경기에서 리그 13호골을 기록했다. 토트넘은 3-1 역전승을 거뒀다. 손흥민은 지난 1월1일 본머스전 이후 2달여 만에 프리미어리그 골 맛을 보고 아시안컵 탁구 사건 등으로 상처 받은 마음을 치유했다. 토트넘도 직전 경기 울버햄프턴전 패배 아픔을 씻었다. 연합뉴스


후반전도 팰리스가 먼저 좋은 기회를 잡았다. 후반 6분 로메로의 패스를 에제가 가로챈 후 마테타에게 연결했다. 하지만 에메르송이 재빨리 달려와 공을 뺏어냈다.

토트넘은 후반 8분 베르너가 박스 안 돌파 과정에서 걸려 넘어져 페널티킥을 주장했다. 하지만 주심은 페널티킥을 선언하지 않고 코너킥을 줬다. 이어진 코너킥에서 손흥민이 공을 잡아 슈팅을 때려봤으나 수비에 막혔다. 이어 오른쪽 측면에서 쿨루세브스키가 올려준 낮은 크로스를 손흥민이 문전에서 오른발로 마무리했으나 골대를 강타하며 얼굴을 감싸쥐었다.

팰리스가 선제골을 넣으며 앞서갔다. 후반 12분 역습 과정에서 에제가 드리블로 토트넘 수비를 흔들었다. 벤탄쿠르가 반칙으로 저지했으나 이어진 프리킥에서 키커로 나선 에제의 환상 득점이 터지며 리드를 잡았다.

토트넘 캡틴 손흥민이 3일 영국 런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크리스탈 팰리스와 2023-24시즌 프리미어리그 27라운드 경기에서 리그 13호골을 기록했다. 토트넘은 3-1 역전승을 거뒀다. 손흥민은 지난 1월1일 본머스전 이후 2달여 만에 프리미어리그 골 맛을 보고 아시안컵 탁구 사건 등으로 상처 받은 마음을 치유했다. 토트넘도 직전 경기 울버햄프턴전 패배 아픔을 씻었다. 연합뉴스
토트넘 캡틴 손흥민이 3일 영국 런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크리스탈 팰리스와 2023-24시즌 프리미어리그 27라운드 경기에서 리그 13호골을 기록했다. 토트넘은 3-1 역전승을 거뒀다. 손흥민은 지난 1월1일 본머스전 이후 2달여 만에 프리미어리그 골 맛을 보고 아시안컵 탁구 사건 등으로 상처 받은 마음을 치유했다. 토트넘도 직전 경기 울버햄프턴전 패배 아픔을 씻었다. 연합뉴스


토트넘 캡틴 손흥민이 3일 영국 런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크리스탈 팰리스와 2023-24시즌 프리미어리그 27라운드 경기에서 리그 13호골을 기록했다. 토트넘은 3-1 역전승을 거뒀다. 손흥민은 지난 1월1일 본머스전 이후 2달여 만에 프리미어리그 골 맛을 보고 아시안컵 탁구 사건 등으로 상처 받은 마음을 치유했다. 토트넘도 직전 경기 울버햄프턴전 패배 아픔을 씻었다. 연합뉴스
토트넘 캡틴 손흥민이 3일 영국 런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크리스탈 팰리스와 2023-24시즌 프리미어리그 27라운드 경기에서 리그 13호골을 기록했다. 토트넘은 3-1 역전승을 거뒀다. 손흥민은 지난 1월1일 본머스전 이후 2달여 만에 프리미어리그 골 맛을 보고 아시안컵 탁구 사건 등으로 상처 받은 마음을 치유했다. 토트넘도 직전 경기 울버햄프턴전 패배 아픔을 씻었다. 연합뉴스


일격을 맞은 토트넘은 굴하지 않고 공격을 이어갔다. 후반 17분 쿨루세브스키의 패스를 손흥민이 받아 베르너에게 내줬다. 베르너는 오른발 슈팅으로 이어갔으나 골키퍼 정면으로 향했다. 직후 토트넘은 벤탄쿠르를 불러들이고 브레넌 존슨을 투입해 공격수 숫자를 늘렸다.

후반 20분 매디슨이 전방으로 패스를 넣었다. 베르너가 패스를 받아 크로스를 올렸지만 존슨의 슈팅은 골문 위를 크게 넘어갔다. 손흥민이 기회를 놓쳤다. 후반 29분 박스 안에서 왼발 터닝 슛을 시도했다. 하지만 득점으로 연결되지 않았다.

토트넘이 승부를 다시 원점으로 되돌렸다. 후반 32분 존슨이 안데르센의 공을 뺏은 뒤 레르마까지 벗겨낸 후 크로스를 올렸다. 이를 베르너가 침착하게 밀어넣어 균형을 맞췄다.

토트넘이 기어이 역전에 성공했다. 3분 뒤 에메르송이 스로인으로 공격을 전개했고, 매디슨이 곧바로 문전으로 크로스를 올렸다. 이를 로메로가 머리로 받아넣어 팰리스 골망을 갈랐다. 승부를 뒤집은 토트넘은 매디슨, 베르너 대신 파페 사르, 피에르 에밀 호이비에르를 투입해 허리를 강화했다.

토트넘 캡틴 손흥민이 3일 영국 런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크리스탈 팰리스와 2023-24시즌 프리미어리그 27라운드 경기에서 리그 13호골을 기록했다. 토트넘은 3-1 역전승을 거뒀다. 손흥민은 지난 1월1일 본머스전 이후 2달여 만에 프리미어리그 골 맛을 보고 아시안컵 탁구 사건 등으로 상처 받은 마음을 치유했다. 토트넘도 직전 경기 울버햄프턴전 패배 아픔을 씻었다. 연합뉴스
토트넘 캡틴 손흥민이 3일 영국 런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크리스탈 팰리스와 2023-24시즌 프리미어리그 27라운드 경기에서 리그 13호골을 기록했다. 토트넘은 3-1 역전승을 거뒀다. 손흥민은 지난 1월1일 본머스전 이후 2달여 만에 프리미어리그 골 맛을 보고 아시안컵 탁구 사건 등으로 상처 받은 마음을 치유했다. 토트넘도 직전 경기 울버햄프턴전 패배 아픔을 씻었다. 연합뉴스


토트넘 캡틴 손흥민이 3일 영국 런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크리스탈 팰리스와 2023-24시즌 프리미어리그 27라운드 경기에서 리그 13호골을 기록했다. 토트넘은 3-1 역전승을 거뒀다. 손흥민은 지난 1월1일 본머스전 이후 2달여 만에 프리미어리그 골 맛을 보고 아시안컵 탁구 사건 등으로 상처 받은 마음을 치유했다. 토트넘도 직전 경기 울버햄프턴전 패배 아픔을 씻었다. 연합뉴스
토트넘 캡틴 손흥민이 3일 영국 런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크리스탈 팰리스와 2023-24시즌 프리미어리그 27라운드 경기에서 리그 13호골을 기록했다. 토트넘은 3-1 역전승을 거뒀다. 손흥민은 지난 1월1일 본머스전 이후 2달여 만에 프리미어리그 골 맛을 보고 아시안컵 탁구 사건 등으로 상처 받은 마음을 치유했다. 토트넘도 직전 경기 울버햄프턴전 패배 아픔을 씻었다. 연합뉴스


손흥민이 승부에 쐐기를 박았다. 후반 43분 토트넘이 수비에 성공한 후 역습을 시도했다. 공이 침투하던 손흥민에게 곧바로 연결됐다. 공을 잡은 손흥민은 팰리스 수비보다 빠른 스피드로 골문 앞까지 질주했고, 일대일 상황에서 오른발로 침착하게 골망을 흔들었다. 골키퍼의 다이빙 방향을 완벽히 속인 슈팅이었다. 이 골로 손흥민은 리그 13번째 득점을 신고했다.

손흥민은 후반 45분 교체돼 벤치로 물러났다. 비수마까지 뺀 토트넘은 지오반니 로셀소, 데인 스칼렛을 투입했다. 추가시간 7분이 주어졌고, 토트넘이 침착하게 경기를 이끌어가면서 기회를 내주지 않았다. 경기는 3-1 토트넘의 역전승으로 마무리됐다.

토트넘 캡틴 손흥민이 3일 영국 런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크리스탈 팰리스와 2023-24시즌 프리미어리그 27라운드 경기에서 리그 13호골을 기록했다. 토트넘은 3-1 역전승을 거뒀다. 손흥민은 지난 1월1일 본머스전 이후 2달여 만에 프리미어리그 골 맛을 보고 아시안컵 탁구 사건 등으로 상처 받은 마음을 치유했다. 토트넘도 직전 경기 울버햄프턴전 패배 아픔을 씻었다. 연합뉴스
토트넘 캡틴 손흥민이 3일 영국 런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크리스탈 팰리스와 2023-24시즌 프리미어리그 27라운드 경기에서 리그 13호골을 기록했다. 토트넘은 3-1 역전승을 거뒀다. 손흥민은 지난 1월1일 본머스전 이후 2달여 만에 프리미어리그 골 맛을 보고 아시안컵 탁구 사건 등으로 상처 받은 마음을 치유했다. 토트넘도 직전 경기 울버햄프턴전 패배 아픔을 씻었다. 연합뉴스


축구 통계 전문 사이트 풋몹에 따르면 손흥민은 89분을 뛰는 동안 5개의 슈팅을 시도해 1골을 넣었고, 3개의 키패스를 기록했다. 평점 8.6점으로 양 팀 통틀어 가장 높았다.

또한 프리미어리그 공식 경기 최우수 선수로 선정됐다. 프리미어리그 사무국은 경기 후 최우수 선수 투표를 진행했다. 손흥민은 58.1%의 득표율로 당당히 1위를 차지, 공식 최우수 선수로 선정되는 기쁨을 누렸다.

사진=연합뉴스, 토트넘, 팰리스 SNS

나승우 기자 winright95@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