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4-13 11:34
연예

전현무 "임영웅 이런 기분이었나"…수영장서 인기 폭발 (나혼산)

기사입력 2024.02.16 13:24 / 기사수정 2024.02.16 13:24



(엑스포츠뉴스 정민경 기자) '나혼산' 전현무가 수영장 프린스 무무의 인기 폭발에 자아도취한다.

16일 방송되는 MBC '나 혼자 산다'에서는 팜유 보디 프로필 촬영을 위해 몸을 만드는 전현무의 일상이 공개된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전현무는 팜유 보디 프로필 회동 후 몸 만들기에 진심인 하루를 보냈다.

양손에 방망이를 든 무깨비(전현무+도깨비)가 된 그는 페르시아 전사의 운동으로 불리는 주르카네로 아침을 열었다.



주르카네 후 전현무는 자전거로 하체를 단련하기에 돌입했다. 전현무는 "뇌가 제일 섹시하다고 하는데, 섹시 무무를 보여드리고 싶다"라고 포부를 밝혔다.

전현무는 또 MZ 세대 사이에서 유행 중인 '애사비(애플+사이다+비니거) 다이어트'를 실천했다.

운동과 식단으로 몸이 가벼워짐을 느낀 그는 체중계에 오른 후 패닉에 빠져 궁금증을 자아냈다.

한편 몸에 맞는 운동을 찾고 있던 운동 유목민 전현무는 아쿠아로빅에 도전했다.

어머님들의 뜨거운 환영을 받으며 수영장에 입수한 전현무는 인기 트로트 스타 임영웅이 된 기분을 만끽해 웃음을 자아냈다.

신나는 노래에 맞춰 운동에 집중한 아쿠아로빅 막내 전현무는 여유만만인 어머님들의 에너지와 템포를 따라잡기 위해 고군분투했다.

'섹시 무무'로 태어나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전현무의 노력은 16일 오후 11시 10분 '나 혼자 산다'에서 확인할 수 있다.

사진=MBC

정민경 기자 sbeu3004@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