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3-02 15:40
연예

'부친상' 슬픔 절절…김양, 밝은 미소로 '투표 독려' (현역가왕)[엑's 이슈]

기사입력 2024.02.13 22:16 / 기사수정 2024.02.13 23:20



(엑스포츠뉴스 김예나 기자) 부친상 비보를 전한 김양이 밝은 미소로 문자 투표를 독려했다. 

13일 방송된 MBN '현역가왕'에서는 오는 3월 개최되는 '한일 가왕전' 출연할 국가대표 트로트 TOP7을 뽑기 위한 대망의 결승전 2라운드 '현역의 노래' 미션이 펼쳐졌다. 

'현역가왕' 최종 결승 무대를 하루 앞둔 지난 12일, 부친상을 김양의 출연 여부가 단연 관심을 모았던 바. 김양이 슬픔 속에서 생방송으로 진행되는 결승전에 참석할 수 있을지 팬들의 걱정도 커졌다. 

이날 무대는 사전 녹화로 진행된 가운데, 김양은 '현역가왕' 결승전 무대를 앞두고 밝은 미소고 손가락으로 기호 1번을 나타내며 문자 투표를 독려했다. 특히 이날 현장에는 김양의 어머니도 딸을 응원하기 위해 자리해 먹먹함을 더했다. 



한편 이날 마지막 결승전은 '현역의 노래'라는 주제로, 저마다 지닌 아픈 사연을 고백한다고. 김양은 부친의 암 수술 소식을 전하며 "아버지가 제게 슈퍼맨이고 영웅인 분인데 작고 아파지셔서 마음이 넘 힘들다"라며 아버지가 생전 가장 자주 흥얼거리던 곡을 선곡, 가슴 뭉클함을 더한다고 알려져 관심을 고조시켰다. 

사진=MBN 방송 화면

김예나 기자 hiyena07@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