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2-25 00:12
연예

박정아, '야한(夜限) 사진관' 변호사로…권나라와 선후배 티키타카

기사입력 2024.02.08 16:23



(엑스포츠뉴스 김현정 기자) 배우 박정아가 '야한(夜限) 사진관'에 출연한다.
 
소속사 인연엔터테인먼트 측은 8일(오늘) “박정아가 새 드라마 '야한(夜限) 사진관'에 출연한다”고 밝혔다.
 
새 드라마 '야한(夜限) 사진관'은 오직 죽은 자들을 위해 존재하는 귀객 전문 사진관의 까칠한 사진사와 열혈 변호사가 서늘한 밤손님들과 생과 사를 오가며 펼치는 아찔하고도 기묘한 이야기를 그린 작품이다.
 
박정아는 극 중 능력 있는 변호사 강수미 역으로 열연을 펼친다. 한봄(권나라 분)의 선배이기도 한 강수미는 그녀와 늘 티격태격하면서도 필요한 순간에는 도움의 손길을 건네는 마음 따뜻한 인물이다. 권나라와의 선후배 티키타카 연기 호흡도 기대된다.
 
앞서 박정아는 ‘내 남자의 비밀’, ‘화려한 유혹’, ‘오 나의 귀신님’ 등 다양한 작품에서 존재감을 보여줬다. 오랜만에 안방으로 돌아온 박정아의 연기 변신이 기대된다. 
 
박정아의 열연이 기대되는 지니 TV 오리지널 ‘야한(夜限) 사진관’은 11일 오후 10시, 지니 TV, 지니 TV 모바일, ENA에서 첫 방송한다.

사진= 인연엔터

김현정 기자 khj3330@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