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3-02 02:22
연예

가비엔제이 출신 다래, 데뷔 12년만 솔로곡 발표…"새출발 나선다"

기사입력 2024.01.29 14:56 / 기사수정 2024.01.30 09:37



(엑스포츠뉴스 장인영 기자) 가비엔제이 출신 가수 다래가 솔로 아티스트로서 새 출발을 알린다.  

29일 소속사 너의 벌룬 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다래는 오는 2월 6일 디지털 싱글 '나의 영화였던 너에게'를 발매한다. 데뷔 12년 만에 발표하는 첫 솔로곡이다. 

'나의 영화였던 너에게'는 겨울에 어울리는 감성 발라드 곡으로, 다래의 감각적인 보이스로 한층 완성도를 높인 것이 특징이다. 

지난 2015년 여성 보컬 그룹 가비엔제이로 데뷔한 다래는 그간 '연애소설', '없더라', '신촌에 왔어' 등 다수의 대표곡을 탄생시키며 리스너들에게 큰 사랑을 받았다. 보컬뿐 아니라 작사 및 작곡에도 활발히 참여하며 음악성을 입증했다. 

최근 너의 벌룬 엔터테인먼트에 합류, 제니에서 본명인 다래로 활동명을 바꾼 바 있다.

사진=너의 벌룬 엔터테인먼트 

장인영 기자 inzero62@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