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5-22 17:22
연예

안지호·안내상·윤유선 '검은 소년', 2월 7일 개봉 확정…강렬하고 깊은 여운

기사입력 2024.01.10 17:53 / 기사수정 2024.01.10 17:53



(엑스포츠뉴스 김유진 기자) 한국영화아카데미(KAFA)가 2024년 가장 처음으로 선보이는 영화 '검은 소년'(감독 서정원)이 2월 7일로 개봉일을 확정 짓고 메인 포스터를 공개했다.

'검은 소년'은 학교, 집 어디에도 기댈 곳이 없는 고등학생 훈이 불안과 혼란으로 가득한 성장통을 겪으며 자신만의 답을 찾아 나가는 이야기를 담은 영화다.

한국영화아카데미 장편 영화 과정 15기 출신 서정원 감독이 직접 각본을 쓰고 연출했으며 배우 안지호, 안내상, 윤유선이 주연을 맡았다.

개봉일 확정과 동시에 공개된 메인 포스터는 주인공 훈으로 분한 안지호의 표정이 가장 먼저 시선을 끈다. 

그림자 같은 실루엣에 갇힌 훈의 외롭고 서글픈 표정은 언제나 다채로운 소년의 얼굴을 그려온 탁월한 연기력의 라이징 스타 안지호가 또 한 번 선보일 섬세한 열연과 강렬한 여운을 예고한다. 

여기에 '2024 KAFA 첫번째 신작'이라는 카피는 '파수꾼', '죄 많은 소녀' 등 영화팬들이 열광한 웰메이드 성장담을 선보여온 한국영화아카데미의 신작 '검은 소년'에 대한 기대를 더하고 "왜 아무도 내가 뭘 원하는지 묻지 않아요?"라는 훈의 대사 역시 소년이 앞으로 겪게 될 위태롭고 치열한 성장담에 귀를 기울이게 만든다. 

그 밖에도 영화와 드라마를 넘나들며 탄탄한 연기력으로 신뢰를 주는 베테랑 배우 안내상과 윤유선이 각각 훈의 아버지인 무진과 어머니 소연으로 호흡을 맞춰 빛나는 연기 앙상블을 기대케 한다.

'검은 소년'은 오는 2월 7일 개봉한다.

사진 = (주)트리플픽쳐스

김유진 기자 slowlife@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