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2-23 16:24
연예

브라이언 "꽃집·체육관 접어…그래 망했다" 사업 정리 고백 (놀토)[종합]

기사입력 2024.01.06 20:32 / 기사수정 2024.01.06 20:32



(엑스포츠뉴스 신현지 기자) 브라이언이 사업을 정리했다고 이야기했다.

6일 방송된 tvN 예능 프로그램 '놀라운 토요일'(이하 '놀토')에는 플라이 투 더 스카이 브라이언, 슈퍼주니어 규현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브라이언은 한 토크쇼에서 붐의 입을 막았던 '붐잡이'로 활약했던 일화를 떠올렸다. 붐이 스피커, 운동 기구, 화초 개수를 자랑하자 브라이언이 그보다 많다며 자랑했던 것.



그러나 붐은 "제가 기뻐할 만한 소식이 있다고?"라고 하자, 브라이언은 "이미 알면서 웃고 있는 거 아니냐. 꼴 보기 싫다. 체육관, 꽃집을 접었다"라며 사업을 정리했다는 소식을 이야기했다.

이에 붐이 웃음을 터트리자, 브라이언은 "속으로 기분 좋은 건 괜찮은데 박수를 왜 치냐. 재수 없게. 그래 우리 망했다. 진짜 재수 없다"라며 돌직구를 던졌다.

붐은 "저는 더 화초를 늘렸다. 그때 그 충격 때문에 화초를 더 늘렸는데, 화초 말고도 향기에 예민해져서 집에 향초를 켜고 맡으면서 노래를 듣고 힐링하고 있다"라며 최근 근황을 전했다. 브라이언은 "내 프로를 틀고 따라 하는 거 아니냐"라고 의심했다.



이어 브라이언은 "(향초가) 난 100개 넘는다. MC 좀 바꿔 달라. 그래야 이 프로그램이 발전할 거 같다. 붐이랑 저랑 오랫동안 친하지 않았냐. 배틀 붙이려고 하지 마라. 당신 위해서 내가 접었다"라며 장난스레 붐과의 우정을 자랑해 웃음을 자아냈다.

더불어 규현은 '놀토' 출연이 7번째라는 소식을 전하며, 오늘이 가장 특별하게 기억될 날이라고 이야기해 궁금증을 자아냈다.

규현은 "저는 늘 누군가의 홍보 수단으로 이 자리에 함께했었다. 뮤지컬 잘되라고 홍보까지 했었는데, 오늘만큼은 저를 홍보하기 위해 왔다"라며 1월 9일에 새 앨범이 발매된다는 소식을 전했다.

라이브를 요청하자, 규현은 "어제 이럴 줄 모르고 과음을 해서 감안해주시면 감사하겠다"라고 솔직하게 고백해 모두를 폭소케 했다.

사진 = tvN 방송화면

신현지 기자 hyunji11028@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