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3-04 03:16
게임

페이즈클랜, 그랜드파이널 1일 차 4매치 치킨 획득…젠지 TOP2 (PGS 2)

기사입력 2023.08.19 00:02 / 기사수정 2023.08.19 21:00



(엑스포츠뉴스 이정범 기자) 페이즈클랜이 'PGS 2' 그랜드파이널 1일 차 4매치의 주인이 됐다.

'PUBG: 배틀그라운드(PUBG: BATTLEGROUNDS, 이하 배틀그라운드)'의 글로벌 이스포츠 대회 '펍지 글로벌 시리즈(PUBG Global Series, 이하 PGS) 2'는 18일 그랜드파이널 1일 차 경기를 진행했다.

그랜드파이널 1일 차 다섯 번째 매치는 에란겔 맵에서 진행됐다.

첫 번째 자기장에는 탈락팀이 나오지 않은 이번 매치. 탈락팀은 세 번째 자기장에 이후에 나왔고, 첫 탈락팀은 케르베루스 이스포츠가 됐다.

이후 트위스티드 마인즈, 다나와이스포츠, 티라톤 파이브 등이 뒤를 이어 탈락. 다섯 번째 자기장에는 절반 이상의 팀들이 전장을 이탈했다.

매치의 TOP4는 여섯 번째 자기장에 가려졌다. 상위 네 팀에 이름을 올린 게임단은 페이즈클랜, 젠지, 소닉스, 포 앵그리 맨.

이들 중 최후의 승자는 페이즈클랜이 됐고, 한국의 젠지는 TOP2에 올랐다.

한편, 글로벌 이스포츠 무대에서 24개 프로팀들이 챔피언의 자리를 놓고 경쟁하는 '펍지 글로벌 시리즈 시즌2(PGS 2)'는 사우디아라비아 리야드에서 전 일정 오프라인으로 펼쳐진다. 또한 세계 최대 규모의 글로벌 이스포츠 이벤트인 '게이머스 에이트(Gamers8)'와 함께 한다.

이번 'PGS 2'는 총상금 229만 달러(약 30억 1,300만 원)가 걸려있으며, 최종 1위 팀은 60만 달러(약 7억 9천만 원)의 상금을 수령하게 된다.

사진 = 크래프톤

이정범 기자 leejb@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