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3-02 03:22
스포츠

[오피셜] 강원, '브라질 용병' 야고 영입..."득점 갈증에 단비"

기사입력 2023.07.01 18:45



(엑스포츠뉴스 나승우 기자) K리그1 강원FC가 브라질 공격수 야고와 손을 잡았다.

강원FC는 1일 "후반기 분위기 전환을 위해 야고 카리엘로(등록명 야고)를 임대 영입했다"고 발표했다.

1999년생 야고는 187cm·82kg의 건장한 체격을 이용한 몸싸움, 헤더가 장점인 중앙 공격수다. 브라질 선수 특유의 유연함과 발기술이 더해져 공격에 다양한 옵션을 제공할 자원이다. 이번 시즌 득점에 갈증을 느끼고 있는 강원FC의 득점력에 단비를 내려줄 전망이다.

2020년 브라질 Tupynambás에 입단한 야고는 이듬해 포르투갈 리그로 둥지를 옮겼다. 리그에 점차 적응한 그는 2021-2022년 União Santarém 소속으로 득점왕에 등극하기도 했다. 2022년 박지수, 김용학의 팀으로 국내 팬들에게 친숙한 포르투갈 1부리그 포르티모넨스SC로 이적해 가능성을 보였고, 그 활약을 통해 강원FC에 오게 됐다.

야고는 “아름답고 좋은 도시에서 뛰게 돼 기쁘다. 강하고 경쟁력 있는 K리그에서 나의 존재감을 알리고 싶다”며 “매일 훈련하고 발전을 위해 노력하는 ‘노력형 선수’답게 팀에 도움이 되는 게 가장 큰 목표다. 매 경기 집중해서 가능한 많은 골을 넣도록 노력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한편, 강원FC는 오는 7일 강릉 홈 개막전에 맞춰 강릉 명소에서 영입 사진 촬영을 진행했다. 드라마 ‘도깨비’ 촬영 현장으로 유명한 주문진 영진해변과 ‘컬러 테트라포드’가 설치돼 관광 명소로 자리 잡은 사근진 해중공원 방파제와 야고가 어우러져 색다른 분위기를 자아냈다.



사진=강원FC 제공

나승우 기자 winright95@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