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7-24 20:43
연예

홍현희, 이효리 미담 밝히다 출연료 공개 "'강심장' 뒷줄 25만원" (A급장영란)

기사입력 2023.05.13 13:40 / 기사수정 2023.05.13 13:40



(엑스포츠뉴스 조혜진 기자) 코미디언 홍현희가 신인시절 출연료를 밝혔다.

지난 12일 유튜브 A급 장영란 채널에는 '네고왕들 기싸움! 홍현희x장영란'이라는 제목의 영상이 업로드됐다. 

게스트로는 홍현희가 출연해 입담을 뽐냈다. 다양한 이야기를 나누던 중, 장영란은 홍현희에게 친한 연예인을 물었고 홍현희는 바로 "효리언니"라며 이효리를 언급했다.

홍현희는 "옛날에 SBS에 '땡큐'라는 프로그램이 있었다"며 PD가 이효리가 나오는 프로그램의 분위기를 띄우고, 사전 MC처럼 할 수 있는 개그우먼을 모집했다고 했다.



홍현희는 출연료를 묻고 안 하겠다고 한 이도 있었다고 밝히면서 "전 워낙 (이효리의) 팬이었으니까 '무조건 가겠다' 했다. 돈이고 뭐고 사람이 좋아서 간 거다"라고 밝혔다.

녹화에서 홍현희는 이효리로부터 '여기까지 와줘서 고맙다'는 인사를 받았다고. 처음 인연을 맺은 뒤에는 이효리가 보답했다. 홍현희가 '웃찾사'에서 '배드걸' 패러디를 했고, '연예대상'에 이효리가 깜짝 게스트로 나오면 좋겠다는 아이디어가 나온 것.

이효리는 홍현희가 과거 자신의 프로그램에 사전 MC를 해줬던 것을 기억하고 이를 수락했다고 했다. 이야기를 전하면서 홍현희는 "이날 호동 오빠가 하는 프로그램 뒷자리 섭외가 들어온 거다. 그때 출연료 25만원"이라고 시원하게 공개했다. 여기에 '강심장에서 25만원 받아'라는 자막도 더해졌다.

홍현희는 "리허설을 저녁에 해야하는데 저 때문에 새벽에 했다"며 "효리 언니가 '새벽에 할 수도 있지'하고 와주셨다"며 고마웠던 일화를 전했다. 그는 처음 사전 MC가 인연이 돼 서로 보답을 하다 현재의 우정을 나누게 된 과정을 밝혀 눈길을 끌었다.

사진=유튜브 A급 장영란

조혜진 기자 jinhyejo@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