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3-02-02 04:25
연예

"매 순간 욕먹어"…윤혜진♥엄태웅, 결혼 10주년에도 티격태격 (왓씨티비)

기사입력 2023.01.26 11:30 / 기사수정 2023.01.26 11:30



(엑스포츠뉴스 장예솔 인턴기자) '왓씨티비' 윤혜진, 엄태웅 부부가 티격태격 케미를 자랑했다. 

26일 유튜브 채널 '윤혜진의 What see TV'에는 '괌 이야기 마지막 편~! (리티디안 비치, 생일, 결기 10주년)'이라는 제목의 영상이 게재됐다. 

이날 윤혜진은 3년 전 괌 여행 당시 입었던 의상을 다시 착용하며 추억을 회상했다. 

엄태웅 역시 같은 바지를 입었다며 "옷은 같은데 그때보다 조금 늙어 있다 우리는"이라고 씁쓸해 했다. 

이에 윤혜진은 "꼭 그걸 그렇게 얘기해야 하냐. 지금 기분좋게 가려고 하는데"라며 분노를 드러냈다. 



괌 여행의 마지막 날, 윤혜진은 생일을 맞았다. 

윤혜진은 아무것도 준비가 안 된 상황을 믿지 못하며 미역국과 생일 카드를 찾았다. 

이에 엄태웅은 괌에 없는 명품 브랜드 C사 매장을 가자며 너스레를 떨어 윤혜진을 더 분노케 했다. 

결국 엄태웅과 딸은 현지에서 베이커리를 검색한 끝에 윤혜진을 위한 케이크를 선물하기로 했다.

부녀의 정성에 윤혜진은 "저 없이 뭔가를 산다는 건 거의 드문 일인데 노력을 하겠다는 거다. 이거면 됐다. 솔직히 생일이 뭐 있냐. 그렇게 감흥은 없는데 아예 잊어버린다면 속상할 것 같다. 저렇게 둘이 꽁냥꽁냥 해주면 보는 것만으로도 괜찮다"고 고마움을 표했다. 

그날 밤 윤혜진의 생일을 축하하며 괌 여행을 마무리하는 시간을 가졌다. 

여행 중 딱 한 번 싸웠다는 윤혜진에 엄태웅은 "싸운 건 한 번이고 욕 얻어 먹은 건 계속"이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그러자 윤혜진은 "욕 얻어 먹은 거? 매일 매 순간"이라며 인정하는 모습을 보였다. 

사진 = 유튜브 '윤혜진의 What see TV'

장예솔 기자 imyesol@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