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3-02-02 21:18
게임

정상 노리는 '칸나' 김창동, 가장 경계되는 팀은? "멤버 변화 없는 T1" [인터뷰]

기사입력 2023.01.20 08:47



(엑스포츠뉴스 최지영기자) "이번 시즌 목표는 우승이다"

지난 18일 서울 종로 롤파크에서는 '2023 LCK 스프링' 개막전 DK 대 DRX의 맞대결이 진행됐다.

이날 DK는 우승후보 답게 압살하는 경기력을 보여주며 첫 승을 기록했다. 라인전 체급부터 한타까지 한 수 위의 모습을 보여준 DK. 특히 '칸나' 김창동은 나르를 적극 활용하며 1 ,2세트 한타에서 대 활약을 펼쳤다. 

DK의 새 탑으로 합류한 김창동은 경기 후 진행된 엑스포츠뉴스와의 인터뷰에서 "생각보다 긴장은 덜했고 정말 재밌게 했다"며 개막전 승리 소감을 전했다. 

그는 '캐니언' 김건부에 대해 "역시 잘하는 선수다. 상대를 어떻게 해야 열 받게 하는지 아는 것 같다"고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이번 스프링 올프로를 노리는 김창동. "한 번 무너지고 나니 다시 정상에 올라 가고 싶다. 이번 시즌 목표는 우승이다"며 목표를 드러냈다.

다음은 '칸나' 김창동의 인터뷰 전문이다. 

> 개막전을 승리로 장식했다. 중요했던 경기였는데 먼저 승리 소감은?

개막전이라서 조금 부담은 있었다. 이번 시즌 모든 게 처음이었는데 서로 많이 긴장했었을 것 같다. 그런데 생각보다 긴장은 덜했고 정말 재밌게 했다. 

> 첫 경기를 치렀는데 현재 팀 호흡은 어느 정도라고 생각하나?

팀 분위기는 대체로 좋은 편이다. 다들 착해서 친해지기도 편하고 좋다. 팀 적인 합은 개막전은 너무 잘 풀려서 좋은 시선으로 봐줬지만 아직 우리가 풀 숙제는 많다. 경기도 아직 많이 남았기 때문에 아직 갈고 닦을 부분은 많이 있다. 

> 나르에 대한 자신감이 대단하다. 나르 픽이 요즘 픽이라고 생각하나? 

팀 적으로 내가 해야하는 역할이 있었다. 그래서 나르를 선택하게 됐고 나르에 대한 자신감은 많지 않지만 조금은 있다.(웃음)

> 현재 정글 메타라는 이야기가 나온다. 현재 대회 메타에 대해 설명해준다면? 

사실 작년 서머와 크게 바뀐 점은 없는 것 같다. 결국 바텀이 중요하다. 그래서 상위 밴픽에서 바텀에 더 신경쓰기도 한다. 반대로 탑은 비슷하다. 

> '캐니언' 김건부와 탑 정글 호흡을 맞추고 있다. 캐니언은 어떤 정글인가?  

역시 잘한다. 가끔 스크림에서도 슈퍼플레이를 보여기도 한다. 특히 캐니언 선수가 교전각을 잘 본다. 상대를 어떻게 해야 열 받게 하는지 아는 것 같다.  

> '2023 LCK 스프링'이 본격적으로 시작했다. 팀 목표와 개인적인 목표를 알려달라

팀 목표는 당연히 플옵 진출에 우승권이다. 개인적으로는 항상 올프로를 노리고 있었다. 한 번 무너지고 나니 다시 정상에 올라 가고 싶다. 이번 시즌 목표는 우승이다. 

> DK는 우승 후보로 꼽히고 있다. 이에 부담감은 없나?

부담감보다는 DK가 항상 잘해왔던 팀이다. 우승에 대한 기대가 많은데 그런 기대를 당연히 받아들여야한다고 생각한다. 

> 이번 시즌 목표를 달성하는데 가장 경계되는 선수와 팀은? 

올해 멤버가 한 명도 안 바뀐 T1이다. 그대로 잘할 것 같다. 그리고 한화생명, KT도 잘할 것 같다. LCK에 약팀이 없는 것 같다. 

> 예전 동료 T1의 '제우스' 최우제가 탑 최강이라고 불린다. 본인은 어떻게 생각하나? 

잘한다고 생각한다. 나는 좀 더 열심히 갈고 닦아야한다. 우승권 탑에 들도록 노력하겠다. 

> 최근 2023시즌 랭크가 시작됐다. 티어를 올리고 싶은 팬들에게 한마디

정말 점수를 올리고 싶은 이들에게 탱커를 하라고 하고 싶지만 탱커는 재미 없다. 프로씬에 나오는 챔피언이나 OPGG 티어리스트를 참고하면 좋을 것 같다. 칼챔이 실력 늘리기에는 최고다.  

> 마지막으로 하고 싶은 말  

개막전인 첫 경기를 다행히 2대0으로 승리해서 기쁘다. 그리고 좋은 시선으로 바라봐줘서 너무 행복하고 다음 경기도 이기도록 하겠다. 

사진=엑스포츠뉴스DB

최지영 기자 wldud2246@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