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3-01-31 09:26
연예

'뉴진스 프로듀서' 250, '뽕'으로 국내 다수 매체서 '올해의 음반' 선정

기사입력 2023.01.18 22:15



(엑스포츠뉴스 이정범 기자) 250의 정규음반 '뽕'이 올 연말부터 발표된 각종 매체들의 '올해의 음반'에 선정되며 평단의 호평을 받았다.

최근 음악 평론 매체 'IZM(이즘)'은 태연, 빛과 소금 등과 함께 250의 정규음반 '뽕'을 올 한 해 꼭 기억해야 할 10장의 국내 앨범으로 선정했다.

음악 평론 매체 '음악취향Y'는 연말 발표한 '2022 음악취향Y의 선택'에서 250의 '뽕'을 올해의 음반 1위로, 250을 올해의 신인 1위로 꼽았다.

그뿐만 아니라 250의 '뽕'은 힙합/알앤비 미디어 '리드머'의 '2022 국내 얼터너티브 앨범 베스트 5'에 포함되었다. 또한 음악 웹진 '온음'은 250을 '올해의 아티스트'로 그의 음반 '뽕'의 타이틀곡 '로얄블루'를 올해의 전자음악 트랙으로 꼽았다.

한국일보에서 대중음악 평론가 11인에게 취합한 올해의 음반에서도 250의 '뽕'이 가장 많은 평론가들이 언급한 앨범이었다.

해당 기사에 의하면 이규탁 한국조지메이슨대 교수는 250의 '뽕'을 '힙스터를 위한 트로트 앨범'이라고 소개했다. 또한 김학선 평론가는 "이박사부터 뉴진스까지를 오가는 전방위 프로듀서의 한국식 라운지 음악"이라 소개하며 치켜세웠다. 정원석 평론가는 "우리나라 트로트와 뽕짝에 대한 연구서나 논문 같은 결과물"이라 평했다.

한겨레 신문 서정민 기자 역시 250의 '뽕'을 2022년 대중음악 분야의 '숨은 보석'으로 꼽았다. 해당 기사는 이 음반을 "한바탕 끈적한 꿈을 꾸고 난 것만 같다"고 평했다. 이어 "국내 평단은 물론 영국, 일본 등에서도 극찬을 쏟아내는 중"이라고 소개했다.

250의 '뽕'은 이미 발매와 동시에 국내뿐만 아니라 해외에서도 호평을 받은 바 있다. 영국 가디언지는 '250'을 '국제적 보물(International treasure)'이라 극찬하며 단독 인터뷰를 진행, 음반 '뽕'의 음악적 성과를 높이 평했다.

또한 영국 '와이어(Wire)', '믹스맥(Mix Mag)' 등 음악 잡지들에서도 호평이 이어졌다. 최근에는 일본의 다수 매체에서도 '올해의 음반'으로 꼽히며 좋은 평가를 받았다.

한편, 최근 '250'은 자신의 음반 '뽕' 외에도 뉴진스(NewJeans) 노래 등을 프로듀싱하며 많은 관심을 받기도 했다. 이에 대해 김도헌 평론가는 "250은 상반기에는 '뽕', 하반기에는 뉴진스 'Attention'으로 2022년 대중음악계를 지배했다"고 평했다.

사진 = 바나

이정범 기자 leejb@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