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3-01-27 17:05
연예

딥플로우 소속사 VMC "모든 아티스트와 전속계약 종료" [전문]

기사입력 2023.01.04 11:46



(엑스포츠뉴스 조혜진 기자) 래퍼 딥플로우가 수장으로 있는 VMC가 모든 아티스트와 전속계약을 종료한다.

VMC(비스메이저 컴퍼니) 측은 3일 공식 SNS를 통해 "2011년에 결성한 비스메이저 크루는 2014년 컴퍼니로 전환해 9년간 레이블로 운영됐다. 그리고 2023년 1월, VMC는 그동안의 사업 전개와 모든 아티스트의 전속계약을 종료하고 다시 크루로 돌아간다"고 알렸다.

이어 "비스메이저 크루는 앞으로도 소중한 인연을 이어갈 것이며 각자의 위치에서 변함없이 좋은 음악을 들려드릴 것"이라며 응원을 당부했다.

또한 "1월 발매를 앞둔 앨범들과 2월 5일 마지막 레이블 콘서트에 관한 소식을 곧 공지할 예정"이라며 새 소식도 전했다.

한편, VMC에는 수장 딥플로우를 비롯해 래퍼 넉살, 던밀스, 이로한 등이 소속돼있다.

이하 비스메이저 컴퍼니 글 전문

안녕하세요 비스메이저 컴퍼니입니다.

2011년에 결성한 비스메이저 크루는 2014년 컴퍼니로 전환하여 9년간 레이블로 운영되었습니다. 그리고 2023년 1월, VMC는 그동안의 사업 전개와 모든 아티스트의 전속계약을 종료하고 다시 크루로 돌아갑니다.

먼저 오랜 시간 저희 비스메이저 컴퍼니의 음악과 행보를 지지하고 사랑해 주신 팬들께 깊은 감사의 말씀을 전합니다. 합정동 작은 지하 작업실에서 시작한 VMC는 지금까지 총 45장의 정규 앨범과 EP, 수많은 싱글을 제작하며 발전해 왔습니다.

그 결실이 모여 한국 힙합의 레이블 전성기 역사에 VMC의 이름을 보탤 수 있었습니다. 이 모든 성취를 가능케 했던 건 오직 여러분이 보내주신 응원과 사랑 덕분입니다.

비스메이저 크루는 앞으로도 소중한 인연을 이어갈 것이며 각자의 위치에서 변함없이 좋은 음악을 들려드릴 것입니다. 인생의 새로운 챕터를 맞이하게 될 아티스트들과, 그동안 수고해 준 스탭들의 앞날을 응원해 주시길 바랍니다.

아직 준비된 프로젝트들이 남아있습니다. 1월 발매를 앞둔 앨범들과 2월 5일 마지막 레이블 콘서트에 관한 소식을 곧 공지할 예정입니다. 부디 VMC의 마지막 페이지를 함께 장식해 주시길 바랍니다.

2023년 계묘년 새해 복 많이 받으시길 바라며 평안과 행복, 소망하시는 일 모두 누리시길 기원합니다. 다시 한번 비스메이저 컴퍼니를 아껴주셨던 여러분께 깊은 감사를 드립니다.

Est. 2014 VISMAJOR COMPANY

사진=비스메이저 컴퍼니

조혜진 기자 jinhyejo@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