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2-12-07 22:15
연예

코믹 액션 '보스', 조우진·정경호→박지환·이규형 캐스팅 확정

기사입력 2022.11.25 18:07 / 기사수정 2022.11.25 18:07



(엑스포츠뉴스 김유진 기자) 영화 '보스(가제)'(감독 라희찬)가 배우 조우진, 정경호, 박지환, 이규형을 비롯해 오달수, 황우슬혜, 정유진 등의 캐스팅 라인업을 공개했다. 

'보스'는 용두시 최대조직 식구파의 차기 보스 선출을 앞두고 각자의 꿈을 위해 서로에게 보스 자리를 치열하게 양보하는 조직원들의 필사적인 대결을 그린 코믹 액션 영화다.

먼저 청룡영화상, 백상예술대상, 영평상 수상을 석권하며 충무로 대표 주연 배우로 우뚝 선 조우진은 3대째 이어온 중국집 미미루를 위해 어쩔 수 없이 조직에 들어가 2인자까지 성장했으나, 이제는 조직의 보스 대신 중국집 프랜차이즈로 성공하고 싶은 조직의 넘버2 순태로 출연한다.

'내부자들', '국가부도의 날', '외계+인 1부' 등 매 작품마다 독보적인 존재감을 발휘함은 물론 최근 공개한 '수리남'에서 인상적인 연기로 주목 받은 조우진은 페이소스 넘치는 코믹 캐릭터 순태 역을 맡아 극의 중심을 잡는다.

정경호는 식구파 창립자의 외손자로, 조직을 위해 배신자를 처리하고 10년 간의 감옥 생활까지 마친 또 한 명의 차기 보스 후보 강표 역을 맡는다.



'슬기로운 의사생활'에서 카리스마와 다정함이 공존하는 캐릭터를 완벽하게 소화해내며 여심을 사로잡은 정경호는 이번 작품에서 엉뚱하면서도 인간미 넘치는 매력을 발산하며 조우진과의 유쾌한 시너지를 선보일 전망이다.

3인의 보스 후보 중 마지막인 판호 역에는 '범죄도시2', '한산' 등 흥행작에 연이어 출연한 박지환이 캐스팅됐다.

그는 누구보다 보스를 향한 열망과 집념이 강하지만 '단순 무식함'이라는 큰 난관을 넘지 못하고 조직의 만년 넘버3인 판호 역으로 분해 조우진, 정경호와 함께 보스 자리를 놓고 치열한 대결을 펼칠 예정이다.

한편 순태의 오른팔로 그가 운영하는 중국집에서 10년째 배달부로 일하는 허당미 넘치는 태규 역할에는 이규형이 합류한다. 

드라마 '슬기로운 감빵생활', '하이바이, 마마!', '보이스 시즌4' 등에서 믿고 보는 열연으로 영화와 다수의 뮤지컬까지 섭렵, 쉴 틈 없는 작품 행보를 이어가고 있는 이규형은 이번 작품에서 본격적인 코믹 연기를 펼치며 강력한 웃음을 선사할 것으로 기대감을 더한다.

또 조직의 브레인이자 실세인 인술 역에는 오달수가 출연해 특유의 감초 연기를 선보일 예정이며, 순태의 아내이자 미미루의 실세인 지영 역할에 황우슬혜가, 극중 강표와 러브 라인을 펼치는 연임 역할에는 정유진이 캐스팅되어 명품 조연진들의 독보적인 활약을 예고한다.

'보스'는 '바르게 살자'를 연출한 라희찬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다.

'보스'는 2023년 상반기 크랭크인 한다.

사진 = 각 소속사

김유진 기자 slowlife@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