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2-12-07 22:25
연예

윤은혜, 무결점 피부→링거 투혼 드레스 자태 "일 끝나니…" 억울 (은혜로그in)

기사입력 2022.11.25 19:10



(엑스포츠뉴스 이슬 기자) 윤은혜가 무결점 피부와 남다른 드레스 자태를 자랑했다.

지난 24일 윤은혜는 자신의 유튜브 채널 '윤은혜의 은혜로그in'에 'VLOG 머리부터 발끝까지 겨울무드 ON하는 은혜의 일상'이라는 제목의 영상을 게재했다.



시상식 준비를 위해 네일아트를 받으러 간 윤은혜는 "큰일 났다"며 심각 감기로 부은 몸을 걱정했다. 이어 염색을 위해 미용실로 향한 윤은혜는 "내일 핑크색 드레스를 입는데 생머리를 할 거다. 톤다운 색이 예쁠 것 같다. 근데 까만 느낌은 아니고 그린 느낌이 섞여있으면 좋겠다"고 주문했다.

윤은혜는 "염색할 때 가끔씩 볼에 올려놓고 팩을 하는데, 그거를 할까 말까 고민 중이다"이라며 솜에 스킨을 적셔 팩을 시작했다. 윤은혜는 결점 없는 피부결을 자랑했다.

염색을 끝내고 윤은혜는 "기분 좋다. 분위기를 바꿀 수 있는 건 염색 같다"라고 흡족해했다.

다음날 윤은혜는 병원에서 링거를 맞으며 카메라를 켰다. 윤은혜는 "링거 맞았고 드레스도 입어야 되는데 띵띵 부었다"라고 이야기했다. 핑크색 드레스를 입은 윤은혜는 걱정과 다르게 남다른 미모를 자랑했다.

또 하루가 지나자 윤은혜는 "일 끝나니까 감기도 싹 낫고 부기도 싹 빠졌다"며 억울해했다.

사진=엑스포츠뉴스DB

이슬 기자 dew89428@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